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은 "6월, 7월에도 5%대 물가상승률 지속될 것"

송고시간2022-06-03 09:59

beta

한국은행은 5월에 이어 6월, 7월에도 5%대의 높은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한은은 3일 오전 이승헌 부총재 주재로 '물가 상황 점검회의'를 연 뒤 이런 전망을 내놨다.

이 부총재는 회의에서 "물가의 높은 오름세가 지속되는 상황이므로 중장기 물가안정 기조가 흔들리지 않도록 경제주체의 인플레이션(물가상승) 기대심리를 안정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제 유가·식량가격 상승 속 거리두기 해제로 수요 압력도 커져"

"인플레이션 기대심리 안정적 관리 중요"

한은 "6월, 7월에도 5%대 물가상승률 지속될 것"
한은 "6월, 7월에도 5%대 물가상승률 지속될 것"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한국은행은 5월에 이어 6월, 7월에도 5%대의 높은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한은은 3일 오전 이승헌 부총재 주재로 '물가 상황 점검회의'를 연 뒤 이런 전망을 내놨다.

국제 유가와 식량가격이 높은 수준을 유지하는 가운데, 최근 거리두기 해제 등으로 수요측 압력이 더 커지면서 물가상승 확산세가 이어질 수 있다는 게 한은의 설명이다.

휘발유·경유 가격, 세계 식량가격 등 추이
휘발유·경유 가격, 세계 식량가격 등 추이

[한국은행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구체적으로는 유럽연합(EU)의 러시아산 석유수입 부분 금지, 중국 내 봉쇄조치 완화, 주요 산유국의 증산 규모 확대 등이 국제 유가 불안 요소로 꼽혔다.

곡물 등 세계 식량가격도 전쟁 여파, 주요 생산국 수출제한 등으로 상당기간 높은 수준을 유지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분석됐다.

이 부총재는 회의에서 "물가의 높은 오름세가 지속되는 상황이므로 중장기 물가안정 기조가 흔들리지 않도록 경제주체의 인플레이션(물가상승) 기대심리를 안정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통계청에 따르면 5월 소비자물가지수는 공급망 차질, 소비 수요 회복 등의 영향으로 작년 같은 달보다 5.4% 뛰었다. 2008년 8월(5.6%) 이후 13년 9개월 만에 가장 높은 상승률이다.

shk999@yna.co.kr

댓글쓰기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