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GS건설, 모든 현장에 재활용 소재 친환경 조끼 도입

송고시간2022-06-01 11:49

beta

GS건설[006360]은 재활용 소재로 제작한 친환경 조끼를 모든 현장에 도입했다고 1일 밝혔다.

GS건설은 재활용한 페트병을 잘게 부숴 섬유 소재화한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리젠'(REGEN)을 이용해 친환경 소재 조끼를 제작한 뒤 모든 현장에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GS건설은 이번 친환경 소재 조끼 도입을 시작으로 근무복 셔츠 등 현장 근무복에 친환경 소재 도입을 점진적으로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친환경 소재의 근무복 조끼를 착용한 GS건설 직원들
친환경 소재의 근무복 조끼를 착용한 GS건설 직원들

[GS건설 제공]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GS건설[006360]은 재활용 소재로 제작한 친환경 조끼를 모든 현장에 도입했다고 1일 밝혔다.

GS건설은 재활용한 페트병을 잘게 부숴 섬유 소재화한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리젠'(REGEN)을 이용해 친환경 소재 조끼를 제작한 뒤 모든 현장에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GS건설은 "이번 친환경 조끼 도입을 통해 연간 발주량 약 5천벌을 기준으로 2리터(ℓ) 페트병 약 2만4천개를 재활용하는 효과를 얻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GS건설은 이번 친환경 소재 조끼 도입을 시작으로 근무복 셔츠 등 현장 근무복에 친환경 소재 도입을 점진적으로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redfla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