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6·1 지방선거] 이르면 2일 0시부터 당락 결정될 듯

송고시간2022-06-01 08:59

beta

6·1 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보궐선거의 당선자는 이르면 개표 시작 약 4시간 후인 2일 오전 0시께부터 윤곽을 드러낼 것으로 예상된다.

투표는 1일 오전 6시부터 전국 1만4천465곳의 투표소에서 일제히 진행 중이다.

중앙선관위에 따르면 전국 17개 광역단체장 선거의 경우 이르면 2일 오전 0시께부터 지역별 후보자들 간 승부가 속속 갈릴 것으로 관측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접전 지역은 새벽 2~3시 윤곽…코로나 확진자 오후 7시30분 투표종료

오후 8시께부터 전국 255곳서 개표

빈 곳 없습니다
빈 곳 없습니다

(춘천=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일인 1일 강원 춘천시 봄내초등학교 체육관에 마련된 석사동 제6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하고 있다. 2022.6.1 yang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서영 기자 = 6·1 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보궐선거의 당선자는 이르면 개표 시작 약 4시간 후인 2일 오전 0시께부터 윤곽을 드러낼 것으로 예상된다.

투표는 1일 오전 6시부터 전국 1만4천465곳의 투표소에서 일제히 진행 중이다. 코로나19 확진자 투표까지 끝나는 오후 7시 30분에 투표가 종료되면 투표함은 해당 구·시·군 선거관리위원회의 개표소로 이송된다.

구·시·군 선관위마다 차이는 있으나 개표는 오후 8시부터 시작되며, 1시간 뒤인 오후 9시께부터는 실시간으로 집계되는 개표 상황이 공개될 예정이다.

당선자 윤곽이 드러나는 시점은 지역이나 선거 단위마다 다소 차이가 있다.

중앙선관위에 따르면 전국 17개 광역단체장 선거의 경우 이르면 2일 오전 0시께부터 지역별 후보자들 간 승부가 속속 갈릴 것으로 관측된다.

접전 지역은 2일 새벽 2∼3시는 돼서야 당락이 가려질 것으로 보인다.

지역 선관위에 개별 투표함이 모이는 속도에 차이가 있는 데다, 선관위별 개표관리 인력 상황이 다른 만큼 당선 윤곽이 드러나는 시점도 지역마다 달라질 수 있다는 것이 선관위의 설명이다.

더욱이 이번 선거에서는 일반 투표가 종료된 이후인 오후 6시 30분부터 오후 7시 30분까지 코로나19 확진자 투표가 이어지면서 개표 시간도 다른 선거 때보다 1시간 30분씩 뒤로 늦춰진 영향도 있다.

이번 선거를 위해 전국 255곳에 차려진 개표소에는 총 10만8천여명의 개표관리 인력이 투입됐으며, 2018년에 치러진 제7회 지방선거에서는 개표에 평균 9시간 23분이 소요됐다.

'투표소로'
'투표소로'

(전주=연합뉴스) 나보배 기자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일인 1일 전북 전주시 완산구 서곡중학교에 마련된 효자5동 제7투표소로 유권자들이 들어가고 있다. 2022.6.1 warm@yna.co.kr

국회의원 보궐선거 역시 이날 자정께부터 후보자들의 당락이 결정될 전망이다.

선거 지역이 7곳으로 많지 않고, 지방선거와 동시에 개표가 이뤄지기 때문에 비슷한 속도로 개표가 이뤄진다는 것이 선관위 설명이다.

보궐선거는 대구 수성을, 인천 계양을, 경기 성남 분당갑, 강원 원주갑, 충남 보령·서천, 경남 창원시 의창구, 제주 제주을 등 총 7곳에서 이뤄진다.

아울러 226명을 선출하는 기초자치단체장 선거 결과는 빨라도 자정을 넘겨야 할 것으로 전망된다.

선관위 관계자는 "수도권처럼 투표지분류기를 많이 쓸 수 있는 곳은 (모든 선거가) 동시 개표되지만, 인구가 적은 지방의 경우에는 광역단체장, 기초단체장 순으로 진행되기도 한다"며 "이에 따라 광역의원이나 기초의원은 밤 11시, 12시까지 개표가 시작되지 않는 곳이 있을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는 광역단체장 17명, 교육감 17명, 시·군·구 기초단체장 226명, 광역의원 872명, 기초의원 2천988명, 교육의원(제주) 5명 등 모두 4천125명의 지역 일꾼이 뽑힌다.

sy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