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북 여야 후보들 '피날레 유세'로 막판 표심잡기 총력

송고시간2022-05-31 19:43

beta

6·1 지방선거 충북지역 여야 후보들은 공식 선거운동 마지막 날인 31일 '피날레 유세'로 막판 표심잡기에 힘을 쏟았다.

국민의힘 충북선거대책위원회는 이날 오후 청주대교 인근에서 정우택 총괄 상임선대위원장을 비롯해 김영환 충북지사 후보와 이범석 청주시장 후보 등 청주권 후보자 및 선거사무원, 당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최종 유세전을 펼쳤다.

더불어민주당 충북선거대책위원회도 청주대교를 사이에 두고 파이널 총력 유세에 나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힘 "윤석열 정부 힘 보태달라"…민주 "투표로 도민 결기 보여야"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6·1 지방선거 충북지역 여야 후보들은 공식 선거운동 마지막 날인 31일 '피날레 유세'로 막판 표심잡기에 힘을 쏟았다.

국민의힘 최종 유세
국민의힘 최종 유세

[국민의힘 충북도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국민의힘 충북선거대책위원회는 이날 오후 청주대교 인근에서 정우택 총괄 상임선대위원장을 비롯해 김영환 충북지사 후보와 이범석 청주시장 후보 등 청주권 후보자 및 선거사무원, 당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최종 유세전을 펼쳤다.

이 자리에서 정 선대위원장은 "지난 5년간 더불어민주당 정권의 무능과 실정이 가져온 결과는 너무나 참혹하다"면서 "이번 지방선거에서 소중한 한 표로 윤석열 정부가 원 없이 일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태달라"고 호소했다.

이어 "지난 대선에선 정권교체를 바라는 민심을 확인했다"며 "윤석열 정부의 안정적 국정운영, 힘 있는 충북도정 운영을 위해 도민 여러분의 선택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이번 지방선거에는 충북의 오늘, 그리고 미래가 걸려있다"며 "민생과 경제를 다시 살리고, 도민의 화합과 통합의 길을 열어나갈 수 있도록 투표에 적극 참여해 달라"고 덧붙였다.

더불어민주당 최종 유세
더불어민주당 최종 유세

[민주당 충북도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더불어민주당 충북선거대책위원회도 청주대교를 사이에 두고 파이널 총력 유세에 나섰다.

이 자리에는 노영민 충북지사 후보와 송재봉 청주시장 후보를 비롯한 청주권 후보자, 이장섭 도당위원장, 변재일·도종환 국회의원 등이 참석했다.

노 후보는 "역대 보수 정권의 집권 기간 충북은 암흑기였다"며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이 충북도민의 압도적 지지로 당선하고도 지역에 무엇을 해줬는지 하나라도 기억나는 게 있느냐"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충북 도민도 화나면 무섭다는 것을 보여줘야 한다"며 "내일 투표일에 도민 모두가 결기를 보여 줄 것으로 믿는다"고 전했다.

이 도당위원장은 "바닥 민심이 무섭게 변했다"며 "도민 모두의 소원을 모아 민주당이 더 밝은 미래를 만들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정의당 충북도당은 청주 성안길 입구에서 마지막 유세를 열고 "진정한 주권자로서 노동자, 농민, 자영업자 등 일하는 시민의 민생정치는 정의당이 있는 다당제 의회에서 이뤄질 수 있다"며 "다당제 정치교체를 위해 정의당을 지지해 달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jeonc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