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영훈 "수도권 논리 강요 안 돼…김포공항 이전 불가능"

송고시간2022-05-31 16:35

beta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제주도지사는 31일 "수도권 중심의 논리를 강요하면 안 된다"며 김포공항 이전 반대 입장을 분명히 했다.

그는 공식 선거운동 마지막 날인 이날 제주대학교를 찾아 학생들과 식사를 한 뒤 학생회관에서 육성 연설을 통해 "지방을 고려하지 않은 일방적인 정책 제시는 옳지 않다"며 이같이 말했다.

오 후보는 "김포공항 이전은 사실상 불가능하다. 논란은 중앙정치권이 정쟁 수단으로 삼았기 때문"이라며 "제주도민의 생각을 들어보고 판단을 존중해주는 여야 정치권의 자세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민주당 제주도당 "이준석 대표·허향진 후보 사퇴하라" 맞불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제주도지사 후보는 31일 "수도권 중심의 논리를 강요하면 안 된다"며 김포공항 이전 반대 입장을 분명히 했다.

제주대 구내식당 찾은 오영훈 후보
제주대 구내식당 찾은 오영훈 후보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제주도지사 후보가 31일 오후 제주대 캠퍼스 구내식당을 찾아 배식을 받고 있다. 2022.5.31 jihopark@yna.co.kr

그는 공식 선거운동 마지막 날인 이날 제주대학교를 찾아 학생들과 식사를 한 뒤 학생회관에서 육성 연설을 통해 "지방을 고려하지 않은 일방적인 정책 제시는 옳지 않다"며 이같이 말했다.

오 후보는 "김포공항 이전은 사실상 불가능하다. 논란은 중앙정치권이 정쟁 수단으로 삼았기 때문"이라며 "제주도민의 생각을 들어보고 판단을 존중해주는 여야 정치권의 자세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민주당 제주도당도 논평을 통해 '김포공항 이전' 논란은 국민의힘의 대도민 사기극이라고 비판 수위를 높였다.

이날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 허향진 제주도지사 후보 등이 제주대 등을 찾아 민주당 이재명·송영길 후보의 '김포공항 이전' 공약을 맹비난한 데 대해 맞불을 놓은 것이다.

제주대 찾아 지지 호소하는 오영훈 후보
제주대 찾아 지지 호소하는 오영훈 후보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제주도지사 후보가 31일 오후 제주대 캠퍼스를 찾아 학생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2.5.31 jihopark@yna.co.kr

도당은 "서울 양천구청장 선거에 나온 이기재 국민의힘 후보가 '김포공항 이전 추진'을 핵심 공약으로 발표한 것이 밝혀졌다"며 "국민의힘이 김포공항 이전 문제를 정쟁으로 몰고 가는 가운데 이 같은 행위가 파렴치한 '대국민 정치쇼'이자 '대도민 사기극'임이 드러나고 있다"고 밝혔다.

이기재 후보가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의 국회의원 시절 보좌관이자 이준석 대표와 막역한 사이임을 지적하며 관련 공약을 모를 리 없다고 지적한 것이다.

도당은 "이준석 대표와 허향진 제주도지사 후보는 김포공항 이전 문제를 오로지 정쟁으로 몰고 갔음이 명명백백하다. 더는 지방선거를 정쟁의 진흙탕 싸움으로 만들지 말고 대표직과 후보직에서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b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