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지에 인쇄된 세계 최고 금속활자본 직지'…반크, SNS 홍보

송고시간2022-05-30 08:10

beta

한지와 직지를 동시에 세계에 알리겠다는 의도다.

한지가 세계에서 가장 오래가는 종이라는 것을 집중해서 홍보하겠다는 것이다.

반크는 한국어와 영어로 만든 4장의 포스터를 30일부터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전파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포스터 제작·배포…이배용 한지살리기재단 이사장 강의도 전파

'한지에 인쇄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금속활자 인쇄본 직지' 포스터
'한지에 인쇄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금속활자 인쇄본 직지' 포스터

[반크 제공]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한지에 인쇄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금속활자 인쇄본(1377년) 직지심체요절'

사이버 외교 사절단 반크가 한지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위해 제작한 포스터의 제목이다. 한지와 직지를 동시에 세계에 알리겠다는 의도다.

'한지에 인쇄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목판 인쇄물(751년) 무구정광대다라니경'도 사진과 함께 알린다.

한지가 세계에서 가장 오래가는 종이라는 것을 집중해서 홍보하겠다는 것이다.

포스터 하단에는 한지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위한 글로벌 청원 주소(bridgeasia.net)도 적혀 있다.

반크는 한국어와 영어로 만든 4장의 포스터를 30일부터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전파한다.

이배용 한지살리기재단 이사장이 강의하는 '한국 전통문화 유산의 찬란한 가치와 세계사적 의의, 글로벌 한지 홍보대사로서의 활동 방향'이라는 주제의 동영상도 영어로 자막을 달아 반크 사이트에서 홍보한다.

전 세계 1억5천만 명에 달하는 한류 팬과 한국에 관해 관심 있는 외국인들에게 한지의 가치와 의의를 소개하기 위해서다.

강의 1부는 유네스코에 대한 설명과 유네스코에 등재된 한국의 문화유산, 이들 유산의 유네스코 등재가 왜 중요한지, 우리가 역사를 아는 것이 왜 중요한지 등을 다뤘다.

2부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의 특징과 범위, 전통 한지가 왜 유네스코 문화유산에 등재돼야 하는지 알려주는 내용을 담았다.

유네스코에 등재된 한국 세계기록유산 16건 중 13건이 한지로 이뤄져 있다.

이배용 이사장은 강의에서 "중국은 2009년, 일본은 2014년 이미 선지와 화지를 각각 등재했다"며 "아직 유네스코에 등재되지 않은 한국의 한지를 '서원'과 '산사'를 유네스코에 등재한 경험을 바탕으로 2026년 세계유산에 등재하겠다"고 밝혔다.

ghw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