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허향진 후보 "김포공항 이전, 민주당과 제주도민의 싸움"

송고시간2022-05-29 11:47

beta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인천 계양을) 후보의 '김포공항 이전' 공약 저지를 위해 국민의힘 허향진 제주지사 후보가 연일 맹공을 퍼붓고 있다.

제주도지사 선거에 출마한 허향진 후보는 29일 기자회견을 열어 자신의 선거대책위원회를 전격 해체하고, 이재명 후보의 김포공항 이전 저지 제주도민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허 후보는 "이준석 대표가 당의 모든 역량을 동원해 김포공항 이전 반대에 제주도민의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선대위 해체, 공항 이전 저지 제주도민비상대책위 전환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인천 계양을) 후보의 '김포공항 이전' 공약 저지를 위해 국민의힘 허향진 제주지사 후보가 연일 맹공을 퍼붓고 있다.

기자회견 하는 허향진 후보
기자회견 하는 허향진 후보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도지사 선거에 출마한 허향진 후보는 29일 기자회견을 열어 자신의 선거대책위원회를 전격 해체하고, 이재명 후보의 김포공항 이전 저지 제주도민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허 후보는 "이준석 대표가 당의 모든 역량을 동원해 김포공항 이전 반대에 제주도민의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선대위의 모든 자원봉사자는 남은 선거운동 기간 김포공항 이전의 부당성을 도민사회에 알리는데 역량을 동원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허 후보는 "제주도민이 호구냐"며 "(김포공항 이전 공약은) 제주도민은 죽어도 좋다는 무지막지한 공약이자 제주도민은 안중에도 없는 오만한 발상"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김포공항이 인천공항으로 이전·통합된다면 제주에 오는 비용과 시간이 증가해 관광객이 줄어들고, 제주도민도 불편을 겪게 된다고 주장했다.

허 후보는 "이번 선거는 민주당과 제주도민과의 싸움이 됐다"며 민주당 오영훈 제주지사 후보를 향해 "이재명 후보를 찾아가 공약을 철회시켜야 한다"고 요구했다.

b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