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랑스오픈 최초로 여자 단식 2∼10번 시드 전원 16강행 실패

송고시간2022-05-29 09:04

beta

시즌 두 번째 메이저 대회인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4천360만유로·약 586억원) 여자 단식에서 상위 시드 선수들이 줄줄이 탈락했다.

28일(현지시간) 경기까지 여자 단식 16강이 모두 정해진 가운데 2번부터 10번 시드를 받았던 선수들이 16강에 한 명도 오르지 못했다.

프로 선수들의 메이저 대회 출전이 허용된 1968년 이후 프랑스오픈 여자 단식 16강에 상위 10번 이내 시드를 받은 선수가 1명만 진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축을 받으며 코트를 떠나는 바도사
부축을 받으며 코트를 떠나는 바도사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시즌 두 번째 메이저 대회인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4천360만유로·약 586억원) 여자 단식에서 상위 시드 선수들이 줄줄이 탈락했다.

28일(현지시간) 경기까지 여자 단식 16강이 모두 정해진 가운데 2번부터 10번 시드를 받았던 선수들이 16강에 한 명도 오르지 못했다.

프로 선수들의 메이저 대회 출전이 허용된 1968년 이후 프랑스오픈 여자 단식 16강에 상위 10번 이내 시드를 받은 선수가 1명만 진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가 시비옹테크
이가 시비옹테크

[AFP=연합뉴스]

유일하게 16강에 살아남은 선수는 세계 랭킹 1위 이가 시비옹테크(폴란드)다.

시비옹테크는 28일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대회 7일째 여자 단식 3회전에서 단카 코비니치(95위·몬테네그로)를 2-0(6-3 7-5)으로 제압했다.

최근 31연승을 내달린 시비옹테크는 16강에서 정친원(74위·중국)과 맞대결한다.

그러나 3번 시드의 파울라 바도사(4위·스페인)는 베로니카 쿠데르메토바(29위·러시아)를 상대로 1세트를 3-6으로 내주고, 2세트도 1-2로 뒤진 상황에서 오른쪽 다리 부상으로 기권했다.

카밀라 조르지
카밀라 조르지

[EPA=연합뉴스]

또 7번 시드인 아리나 사발렌카(7위·벨라루스)는 카밀라 조르지(30위·이탈리아)에게 1-2(6-4 1-6 0-6)로 져 탈락했다.

이로써 이번 대회 여자 단식에서는 2∼10번 시드가 모두 1∼3회전에서 탈락했다.

11번 시드인 제시카 페굴라(11위·미국)는 3회전에서 타마라 지단세크(25위·슬로베니아)를 2-0(6-1 7-6<7-2>)으로 따돌리고 16강에 올랐다.

반면 남자 단식에서는 상위 10번 시드 가운데 9명이 16강에 안착했다. 10번 시드인 캐머런 노리(11위·영국)만 유일하게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카스페르 루드(8위·노르웨이)는 이날 로렌초 소네고(35위·이탈리아)를 3-2(6-2 6-7<3-7> 1-6 6-4 6-3)로 물리치고 노르웨이 선수로는 최초로 이 대회 남자 단식 16강에 올랐다.

카스페르 루드
카스페르 루드

[AP=연합뉴스]

또 홀게르 루네(40위·덴마크)는 위고 가스통(74위·프랑스)을 3-0(6-3 6-3 6-3)으로 완파하고 1993년 호주오픈 케네스 카를센 이후 29년 만에 메이저 대회 남자 단식 16강에 진출한 덴마크 선수가 됐다.

루드는 후베르트 후르카치(13위·폴란드), 루네는 스테파노스 치치파스(4위·그리스)와 각각 8강 진출을 다툰다.

둘 다 이길 경우 준준결승에서 맞대결하게 된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