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세 중인 민주당 대구시장 선거운동원들에 폭행…경찰 수사

송고시간2022-05-27 16:58

beta

6·1 전국동시지방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서재헌 대구시장 후보 선거운동원들이 유세 중 행인들에게 폭행당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7일 대구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30분께 남구 대명동 안지랑네거리에서 50대 남녀 행인 2명이 유세 중인 서 후보 측에 욕설하고 폭행을 가했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들인 선거운동원들을 조사하고 있는 단계"라며 "가해자들을 조만간 불러 사건 경위를 수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사전투표하는 서재헌 대구시장 후보
사전투표하는 서재헌 대구시장 후보

(대구=연합뉴스) 박세진 기자 = 더불어민주당 서재헌 대구시장 후보가 27일 대구 달서구 이곡2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사전투표를 하고 있다. 2022.5.27 psjpsj@yna.co.kr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6·1 전국동시지방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서재헌 대구시장 후보 선거운동원들이 유세 중 행인들에게 폭행당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7일 대구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30분께 남구 대명동 안지랑네거리에서 50대 남녀 행인 2명이 유세 중인 서 후보 측에 욕설하고 폭행을 가했다.

이 과정에 자리를 피하던 선거운동원 1명이 넘어지며 발목을 다치는 등 3명이 병원 치료를 받았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들인 선거운동원들을 조사하고 있는 단계"라며 "가해자들을 조만간 불러 사건 경위를 수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공직선거법 제237조(선거의 자유 방해죄)는 선거관계자 등에 폭행할 경우 10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 원 이상 3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sunhy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