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수원, 동해에 어패류 잇따라 방류…"주민 소득 증대"

송고시간2022-05-27 15:22

beta

한국수력원자력이 주민 소득 증대를 돕기 위해 원전 온배수로 키운 어패류를 잇따라 방류했다.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는 27일 경북 울진군 북면 석호항 주변에 원전 온배수로 키운 강도다리 치어 4만 마리와 전복 치패 2만 마리를 방류했다.

한울본부는 1999년부터 매년 온배수를 이용해 키운 어·패류 257만 마리를 원전 인근 해역에 방류해 수산자원 보존과 어민 소득 증대를 위해 힘써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울진 연안에 온배수 이용 양식 어·패류 방류
울진 연안에 온배수 이용 양식 어·패류 방류

[한울원자력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진·경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한국수력원자력이 주민 소득 증대를 돕기 위해 원전 온배수로 키운 어패류를 잇따라 방류했다.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는 27일 경북 울진군 북면 석호항 주변에 원전 온배수로 키운 강도다리 치어 4만 마리와 전복 치패 2만 마리를 방류했다.

한울본부는 1999년부터 매년 온배수를 이용해 키운 어·패류 257만 마리를 원전 인근 해역에 방류해 수산자원 보존과 어민 소득 증대를 위해 힘써왔다.

앞서 월성원자력본부도 지난 25일 경주시 감포읍 나정2리 나정항과 인근 연안에 강도다리 치어 10만 마리와 전복 치패 9만 마리를 방류했다.

이날 방류한 어패류는 약 1억7천만원 상당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한수원은 앞으로도 지역과 상생·발전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