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카드 "거리두기 해제에 4월 항공결제 226%↑"

송고시간2022-05-27 15:15

beta

거리두기 해제 영향으로 4월 신용카드 사용액 중 여행, 항공 등 리오프닝(경제활동 재개) 관련 업종의 카드 지출액이 급증했다.

27일 현대카드가 신용카드 사용액을 분석한 결과 지난 4월 결제액은 총 8조6천917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15%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항공 분야가 59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6% 급증했고, 국내 여행을 위한 숙소 예약을 주로 취급하는 온라인 여행 서비스 결제액이 같은 기간 196% 늘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붐비는 김포공항 국내선 청사
붐비는 김포공항 국내선 청사

지난 24일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 국내선 청사가 여행객들로 붐비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거리두기 해제 영향으로 4월 신용카드 사용액 중 여행, 항공 등 리오프닝(경제활동 재개) 관련 업종의 카드 지출액이 급증했다.

27일 현대카드가 신용카드 사용액을 분석한 결과 지난 4월 결제액은 총 8조6천917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15%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4월 결제 건수는 1만9690건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5% 증가했다.

카드 사용액 전반이 늘어난 가운데 리오프닝 관련 분야인 여행·레저 관련 업종의 결제액 증가가 두드러졌다.

항공 분야가 59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6% 급증했고, 국내 여행을 위한 숙소 예약을 주로 취급하는 온라인 여행 서비스 결제액이 같은 기간 196% 늘었다.

전체 여행 분야 결제액은 2천330억원으로 1년 전보다 66% 증가했다.

레저·스포츠 업종 결제액은 1천76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2%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버스, 택시, 지하철 등 교통 관련 카드 결제액도 전년 동기 대비 25% 늘어난 1천54억원을 나타내 전체 업종 평균 증가율을 웃돌았다.

오프라인 쇼핑 결제액 역시 증가했다. 백화점의 경우 전년 대비 28% 늘어난 1천807억원이었고, 편의점은 20% 늘어난 1천371억원으로 집계됐다.

p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