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사전투표] 여야 대전시장 후보들 가족과 함께 투표 마쳐

송고시간2022-05-27 11:52

beta

대전시장 선거에서 맞붙은 여야 후보들이 모두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오전 가족들과 투표를 마쳤다.

허태정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오전 9시께 부인 양창희 씨, 아들 인범 씨와 함께 대전시청 1층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소중한 한 표를 행사했다.

허 후보는 투표 후 "시민 여러분 모두가 빠짐없이 투표해, 대전을 발전시킬 참일꾼을 선택해 달라"고 당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가족들과 사전투표하는 여야 대전시장 후보들
가족들과 사전투표하는 여야 대전시장 후보들

왼쪽은 허태정 더불어민주당 후보(가운데)와 부인 양창희·아들 인범 씨, 오른쪽은 이장우 국민의힘 후보와 부인 김세원 씨 [두 후보 선거캠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정윤덕 기자 = 대전시장 선거에서 맞붙은 여야 후보들이 모두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오전 가족들과 투표를 마쳤다.

허태정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오전 9시께 부인 양창희 씨, 아들 인범 씨와 함께 대전시청 1층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소중한 한 표를 행사했다.

허 후보는 투표 후 "시민 여러분 모두가 빠짐없이 투표해, 대전을 발전시킬 참일꾼을 선택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1시간 30분가량 뒤에는 같은 투표소에서 이장우 국민의힘 후보도 부인 김세원 씨와 함께 투표했다.

이 후보는 "이번 지방선거는 새로 출범한 윤석열 정부 성공과 대전의 미래를 결정할 매우 중요한 선거"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cobra@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VWpmhrqcM6c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