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상] 바이든, 백악관서 BTS 만난다…RM "별일이 다 생기네"

송고시간2022-05-27 11:49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yzKENIrFkMo

(서울=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아시아계·하와이 원주민·태평양 제도 주민(AANHPI) 유산의 달'을 맞아 미국 백악관에 초청받은 것과 관련해 응원을 부탁했습니다.

27일 가요계에 따르면 방탄소년단 리더 RM은 전날 밤 팬 커뮤니티 '위버스'를 통해 "살다 보니 별일 다 생기는데 좋은 일로 다녀오는 것이니 잘 다녀오겠다"며 "저번에 미국 여행할 때 (백악관을) 먼발치에서만 보고만 왔는데 들어가 보게 됐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그는 "항상은 아니지만 여러분이 해 주는 말들 다 알고 있고 또 듣고 보고 있으니 너무 걱정하지 마시라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잘 다녀오고서 6월에 웃으며 뵙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는데요.

백악관은 "글로벌 K팝 현상이자 그래미 후보에 올랐던 한국의 음악그룹 BTS가 아시아인의 포용과 대표성을 논의하고 최근 몇 년 동안 더욱 두드러진 이슈가 된 반아시안 증오범죄 및 차별을 다루기 위해 바이든 대통령과 함께한다"고 말했습니다.

BTS 초청은 최근 뉴욕주에서의 백인우월주의에 기반한 총기 참사 등 미국에서 인종 증오 범죄가 증가하는 현실에 경종을 울리려는 의도가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 15일 뉴욕주 총기 참사와 관련해 "인종 범죄는 매우 혐오스러운 일"이라며 "혐오 범죄에 안전지대는 없다"고 강하게 규탄했었습니다.

한편 카멀라 해리스 미 부통령은 작년 1월 취임 직후 개설한 본인의 공식 트위터에서 BTS 계정을 팔로잉한 사실이 알려져 큰 화제가 됐었는데요.

해리스 부통령의 애창곡 목록에도 BTS의 곡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왕지웅ㆍ백지현>

<영상 : 연합뉴스TVㆍBTS 위버스ㆍRM 인스타그램ㆍ해리스 부통령 트위터>

[영상] 바이든, 백악관서 BTS 만난다…RM "별일이 다 생기네" - 2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