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콩 연구진, 휴대용 코로나19 항체 검사 키트 개발

송고시간2022-05-27 10:54

[홍콩 RTHK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홍콩 RTHK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홍콩=연합뉴스) 윤고은 특파원 = 홍콩이공대 연구진이 휴대용 코로나19 항체 검사 키트를 개발했다고 홍콩 공영방송 RTHK가 27일 전했다.

연구진은 이용자가 손바닥 크기의 판독기에 부착된 작은 칩에 자신의 침을 묻힌 후 전해질 몇 방울을 추가하면 6분 후 결과가 이용자의 스마트폰으로 전송된다고 밝혔다.

결과는 이용자의 항체 수준을 나타내는 숫자와 색상을 보여준다.

연구진은 코로나19 항체를 효과적으로 탐지하는 단백질을 해당 칩 안에 넣었다며 "극도로 민감한 기기이기 때문에 침 안에 있는 항체를 탐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항체 수준에 따라 이용자가 언제 새로운 부스터 샷을 맞아야 하는지를 알려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구진은 해당 칩이 10홍콩달러(약 1천600원)로, 500∼2천홍콩달러(약 8만∼32만원)의 비용이 들고 이틀 후 결과가 나오는 기존 실험실 항체 검사보다 저렴하고 빠르다고 밝혔다.

이어 자신들이 개발한 휴대용 항체 검사 키트가 세계 최초는 아니지만 기존 키트는 항체 수준을 표시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pr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