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엔지니어링, 미국 텍사스 LNG 액화 플랜트 설계 수주

송고시간2022-05-26 09:34

beta

삼성엔지니어링[028050]은 미국 텍사스주 남부 브라운스빌 지역에 짓는 액화천연가스(LNG) 액화 플랜트의 설계 업무를 수주했다고 26일 밝혔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전날 미국 텍사스LNG브라운스빌(Texas LNG Brownsville LLC.)과 텍사스 LNG 프로젝트에 대한 '최종 투자 결정 전 설계'(Pre-FID Engineering) 업무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차별화한 설계 기술력으로 이번 프로젝트의 초기 단계부터 연이어 결실을 보고 있다"면서 "설계 업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EPC 연계 수주를 끌어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미국 텍사스 LNG 프로젝트 현장 위치도
미국 텍사스 LNG 프로젝트 현장 위치도

[삼성엔지니어링 제공]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삼성엔지니어링[028050]은 미국 텍사스주 남부 브라운스빌 지역에 짓는 액화천연가스(LNG) 액화 플랜트의 설계 업무를 수주했다고 26일 밝혔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전날 미국 텍사스LNG브라운스빌(Texas LNG Brownsville LLC.)과 텍사스 LNG 프로젝트에 대한 '최종 투자 결정 전 설계'(Pre-FID Engineering) 업무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액은 발주처 사정으로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고 삼성엔지니어링은 설명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이번 업무를 '테크닙 에너지'(Technip Energies)와 11개월 동안 공동으로 수행할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연간 400만 톤(t)의 LNG 수출 플랜트를 건설하는 것이다. 플랜트는 LNG 액화 설비와 유틸리티 시설로 구성된다.

삼성엔지니어링은 프로젝트 초기부터 참여해 개념설계(Pre-FEED)와 미국 연방에너지규제위원회(Federal Energy Regulatory Commission) 승인을 위한 기본설계(FEED)를 수행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이번 계약으로 기존 FEED를 업데이트하고, 설계·조달·시공(EPC) 예산 산출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최종 투자 결정'(FID)가 마무리되는 내년에 EPC로 전환될 예정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차별화한 설계 기술력으로 이번 프로젝트의 초기 단계부터 연이어 결실을 보고 있다"면서 "설계 업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EPC 연계 수주를 끌어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redfla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