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명 44.8% 윤형선 42.2%…안철수 58.0% 김병관 28.4%"

송고시간2022-05-24 17:51

글로벌리서치 여론조사

이재명 44.8% 윤형선 42.2%
이재명 44.8% 윤형선 42.2%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국민의힘 윤형선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오차범위 내 접전을 벌인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4일 나왔다.

글로벌리서치가 JTBC 의뢰로 22∼23일 인천 계양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500명을 상대로 누구에게 투표할 것인지 물은 결과 윤형선 후보가 42.2%, 이재명 후보가 44.8%의 지지율을 각각 기록했다.

두 사람의 격차는 2.6%포인트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 이내다.

지지 후보가 없거나 모르겠다는 응답은 13.1%였다.

인천시장과 관련해서는 응답자의 41.2%가 국민의힘 유정복 후보를 찍겠다고 답했다. 민주당 박남춘 후보를 택하겠다는 응답은 36.4%였다.

정의당 이정미 후보 3.6%, 기본소득당 김한별 후보 0.1%가 뒤를 이었다.

울산 방문한 이재명
울산 방문한 이재명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총괄선대위원장이 22일 오후 울산시 남구 삼산동 롯데호텔 앞에서 송철호 울산시장 후보 등 6·1 지방선거 나서는 울산지역 후보들과 함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2.5.22 yongtae@yna.co.kr

한편 국민의힘 안철수 후보는 경기 분당갑에서 민주당 김병관 후보에 크게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리서치가 JTBC 의뢰로 같은 기간 경기 성남 분당갑 주민 500명을 조사한 결과 안 후보를 찍겠다는 응답은 58.0%였다.

민주당 김병관 후보는 28.4%로 조사됐다. 두 후보의 격차는 29.6%포인트로 오차 범위(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를 넘어섰다.

지지 후보가 없거나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13.6%였다.

두 지역에 대한 조사는 모두 무선 100% 전화면접으로 이뤄졌다. 인천 계양을 주민을 상대로 한 조사의 응답률은 16%, 분당갑은 11.8%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지지 호소하는 윤형선·유정복
지지 호소하는 윤형선·유정복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국민의힘 윤형선 후보와 6·1 지방선거 인천시장에 출마한 유정복 후보가 20일 오후 인천시 계양구 계양산전통시장에서 상인·시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2.5.20 tomatoyoon@yna.co.kr

js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