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상] 봉쇄 중 술잔 든 영국 총리…양파 까듯 터져나오는 '파티게이트'

송고시간2022-05-24 16:52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qQdpTy0MJB4

(서울=연합뉴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가 코로나19 봉쇄 중 총리실에서 개최된 직원 송별 파티에서 술잔을 들고 있는 사진이 나왔습니다.

영국 ITV는 23일(현지시간) 존슨 총리가 2020년 11월 13일 파티에서 술잔을 들고 건배를 제안하며 발언을 하는 듯한 사진을 4장 공개했습니다.

이날 행사는 총리실 공보국장 송별식으로, 사진에는 8명이 가까이 서 있습니다.

의자에는 존슨 총리의 공식 문서가 담긴 빨간 상자가 놓여 있고 앞쪽 테이블에는 술병과 파티 음식들이 올려져 있습니다.

당시 영국은 봉쇄에 들어가서 가구원이 아닌 사람들과 모임은 금지돼있었습니다.

ITV는 존슨 총리가 의회에 출석해서 총리실에서 규정이 준수됐고 본인은 법 위반 파티에 관해 몰랐다고 발언한 것과 관련해 의문이 제기된다고 지적했습니다.

존슨 총리는 지난해 말 시작된 '파티게이트'로 사임 압박을 받으며 궁지에 몰렸지만, 우크라이나 사태로 관심이 분산되면서 위기를 넘기는 듯했는데요.

그러나 총리실에서 개최된 생일파티로 지난달 경찰로부터 범칙금 통지를 받아 재임 중 법 위반으로 제재를 받은 첫 총리라는 기록을 세우게 됐습니다.

<제작 : 진혜숙·손수지>

<영상 : 로이터>

[영상] 봉쇄 중 술잔 든 영국 총리…양파 까듯 터져나오는 '파티게이트' - 2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