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대학, 첨단기술 바탕 과학치안 강화 방안 논의

송고시간2022-05-25 11:00

beta

경찰대학 치안정책연구소는 경찰청 경찰미래비전위원회와 함께 25일 '미래사회를 준비하는 경찰의 전략과 방향: 과학치안'을 주제로 학술세미나를 열었다.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번 세미나에서는 급변하는 미래 사회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치안전략 방향을 설정하고 치안활동에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등 첨단기술을 활용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세션에서는 한국 경찰의 미래치안 전략과 주요 선진국의 대응, 인공지능과 로봇·빅데이터 등을 활용한 치안 대응, 인터폴의 역할 등을 주제로 논의가 이뤄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찰대 로고
경찰대 로고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경찰대학 치안정책연구소는 경찰청 경찰미래비전위원회와 함께 25일 '미래사회를 준비하는 경찰의 전략과 방향: 과학치안'을 주제로 학술세미나를 열었다.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이번 세미나에서는 급변하는 미래 사회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치안전략 방향을 설정하고 치안활동에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등 첨단기술을 활용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이광형 한국과학기술원 총장 겸 경찰미래비전위원장은 '미래사회를 대비하는 경찰의 치안전략', 윤석진 한국과학기술원장은 '미래사회와 선도 경찰', 정광호 서울대 행정대학원장은 '데이터 기반 경찰 활동 분석과 경학협력 연구'를 주제로 기조연설을 했다.

이어진 세션에서는 한국 경찰의 미래치안 전략과 주요 선진국의 대응, 인공지능과 로봇·빅데이터 등을 활용한 치안 대응, 인터폴의 역할 등을 주제로 논의가 이뤄졌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