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농민 노고 위로'…경남농기원, 옛 권농일날 손모내기 체험

송고시간2022-05-24 15:03

beta

경남도농업기술원이 옛 권농일(勸農日)을 맞아 24일 손모내기 체험 및 드론직파 시연 행사를 열었다.

권농일은 풍년을 기원하며 드리던 국가 제례의식인 선농제(先農祭)에서 기원했으며 농민의 노고를 위로하고 증산 의욕을 높이기 위해 지정한 날이다.

이날 농업기술원 작물연구과 시험연구농장에서 개최한 손모내기 체험 및 드론직파 시연 행사에는 원내 직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직원 100명 참여 드론 직파 시연도

권농일날 손모내기 체험
권농일날 손모내기 체험

[경남농기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진주=연합뉴스) 지성호 기자 = 경남도농업기술원이 옛 권농일(勸農日)을 맞아 24일 손모내기 체험 및 드론직파 시연 행사를 열었다.

권농일은 풍년을 기원하며 드리던 국가 제례의식인 선농제(先農祭)에서 기원했으며 농민의 노고를 위로하고 증산 의욕을 높이기 위해 지정한 날이다.

광복 후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되었고, 현재는 거의 흔적만 전해질 뿐이다.

대개 공공 인력을 동원하여 일손이 부족한 농가의 일손을 돕는 형식으로 이루어져 왔다.

권농일은 광복 직후 모든 곡식의 종자를 선택하는 날인 음력 2월 1일이었으나 일손이 부족한 농촌 모내기 지원을 위한 6월 15일로 변경됐다.

이후 농사 절기가 빨라짐에 따라 5월 넷째 주 화요일로 지정돼 이어져 왔다.

하지만 1996년 11월 11일 농업인의 날이 제정되면서 현재는 거의 흔적만 전해지고 있다.

이날 농업기술원 작물연구과 시험연구농장에서 개최한 손모내기 체험 및 드론직파 시연 행사에는 원내 직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직원 20명이 손모내기를 체험하고 작물연구과 이병한 연구사가 드론 직파를 시연해 보였다.

드론 직파 시연
드론 직파 시연

[경남농기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정재민 농업기술원장은 "오늘 행사를 통해 최근 기후변화와 식량안보 위기에서 농업의 중요성과 노동의 가치를 인식하고 미래 농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생각하는 계기가 되자"고 강조했다.

shch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