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힘, 野박지현 지지호소에 "정작 사과할 사람들은 뒤에 숨어"

송고시간2022-05-24 12:10

beta

국민의힘은 24일 더불어민주당 박지현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의 대국민 호소 기자회견에 대해 "국민들이 민주당을 외면하고 있는 것은 민주당의 기성 정치인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날 박 위원장은 국회에서 "정말 많이 잘못했다"·"염치없지만 한 번 더 부탁드린다"며 지방선거 지지를 호소했다.

"그들이 정치적 고향을 등지고, 정치적 계산에 따라 입맛에 맞는 지역으로 도망 다니며 무리하게 출마에 나섰기 때문임을 진정 모르는가"라며 "정작 사과를 해야 할 사람들은 박 위원장 뒤에 숨었고, 국민 앞에 서서 민주당에 기회를 달라며 읍소하는 박 위원장의 모습이 안타깝다"고 덧붙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읍소하는 박위원장 안타까워…국민 외면은 민주당 기성정치인 때문"

(서울=연합뉴스) 최덕재 기자 = 국민의힘은 24일 더불어민주당 박지현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의 대국민 호소 기자회견에 대해 "국민들이 민주당을 외면하고 있는 것은 민주당의 기성 정치인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날 박 위원장은 국회에서 "정말 많이 잘못했다"·"염치없지만 한 번 더 부탁드린다"며 지방선거 지지를 호소했다.

국민의힘 김형동 중앙선거대책위원회 대변인은 구두논평을 통해 "지방선거 위기의 급박함이 묻어난 대국민 호소였다"고 평했다.

김 대변인은 "국민들이 민주당을 외면하고 있는 것은 박 위원장 때문이 아니다"라면서 "지난 대선에서 국민 심판을 받았음에도 자신들의 정치적 목적과 본인들에게 닥칠지 모를 위기를 모면하기 위해 명분도 없는 출마에 나선 민주당의 기성 정치인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또, "그들이 정치적 고향을 등지고, 정치적 계산에 따라 입맛에 맞는 지역으로 도망 다니며 무리하게 출마에 나섰기 때문임을 진정 모르는가"라며 "정작 사과를 해야 할 사람들은 박 위원장 뒤에 숨었고, 국민 앞에 서서 민주당에 기회를 달라며 읍소하는 박 위원장의 모습이 안타깝다"고 덧붙였다.

김 대변인은 "박 위원장이 민주당을 개혁하고 혁신하고자 하는 그 마음은 충분히 존중하지만, 이번 지방선거와 (국회의원) 보궐 선거에서 국민들은 현명한 판단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박 위원장이 말하는 미래를 위한 민주당에는 여야 간 협치가 꼭 필요하다"며 "지방선거 이후에는 민주당이 국민을 위한 협치에 나서주기를 간곡히 요청드린다"고 덧붙였다.

고개 숙여 인사하는 박지현 공동비상대책위원장
고개 숙여 인사하는 박지현 공동비상대책위원장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지현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대국민 호소 기자회견을 하며 고개 숙여 인사하고 있다. 2022.5.24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DJY@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smEeSW7f8h8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