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럼프 장녀 이방카, 폴란드서 우크라 피란민 찾아 자원봉사

송고시간2022-05-23 09:39

beta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트럼프가 최근 폴란드를 찾아 우크라이나 피란민들과 함께 한 장면이 찍힌 사진들을 22일(현지시간) 자신의 소셜미디어(SNS)에 게재했다.

이방카는 이날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페이스북을 통해 "지난 며칠간 (폴란드의) 크라쿠프와 바르샤바를 방문했다"고 밝히면서 피란민들을 포옹하거나 배식 봉사활동을 하는 등의 사진을 공개했다.

미 일간 워싱턴포스트(WP)는 이방카가 피란민들에게 식량과 구호품을 전달하는 비영리 교회 네트워크 '시티서브'의 초청을 받아 폴란드를 방문한 것이라고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소셜미디어에 피란민 포옹·배식봉사 등 사진 올려

폴란드서 우크라이나 피란민 배식봉사하는 이방카 트럼프(오른쪽)
폴란드서 우크라이나 피란민 배식봉사하는 이방카 트럼프(오른쪽)

[이방카 트럼프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트럼프가 최근 폴란드를 찾아 우크라이나 피란민들과 함께 한 장면이 찍힌 사진들을 22일(현지시간) 자신의 소셜미디어(SNS)에 게재했다.

이방카는 이날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페이스북을 통해 "지난 며칠간 (폴란드의) 크라쿠프와 바르샤바를 방문했다"고 밝히면서 피란민들을 포옹하거나 배식 봉사활동을 하는 등의 사진을 공개했다.

그는 "도움이 필요한 우크라이나 가정에 많은 연민과 사랑을 보여준 우크라이나와 폴란드 신앙 지도자를 만나고 각 가정의 사랑과 힘, 회복력을 증거할 기회를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썼다.

우크라이나와 국경을 맞댄 폴란드는 세계에서 우크라이나 피란민을 가장 많이 받아들인 나라다.

폴란드서 소녀와 함께 기타 연주하는 이방카 트럼프
폴란드서 소녀와 함께 기타 연주하는 이방카 트럼프

[이방카 트럼프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이방카가 올린 사진에는 피란민 소녀와 기타를 연주하거나 10대 학생들과 대화하고, 신생아를 안은 엄마와 포즈를 취하는 등의 장면이 담겼다.

미 일간 워싱턴포스트(WP)는 이방카가 피란민들에게 식량과 구호품을 전달하는 비영리 교회 네트워크 '시티서브'의 초청을 받아 폴란드를 방문한 것이라고 전했다.

시티서브는 이방카가 피란민 센터로 활용 중인 현지 교회를 찾아 우크라이나인들을 돌보는 목회자들을 격려했다고 소개했다. 이 단체의 공동 설립자인 데이브 도널드슨은 "이방카가 상처 입은 우크라이나 피란민들에게 동정심을 품고 있다"고 말했다.

이방카는 트럼프 전 행정부 당시 부친의 선임보좌관 자격으로 백악관에서 근무했다. 남편 쿠슈너 역시 선임보좌관으로 부부가 함께 백악관에서 일했다.

그는 트럼프가 대통령직에서 물러난 뒤 워싱턴을 떠나 플로리다에 거주해 왔으며, 지난달에는 2021년 1·6 미 의회의사당 난입 사태를 조사하는 하원 특별위원회에 화상으로 출석해 관련 증언을 하기도 했다.

우크라이나 피란민 가족과 포즈 취한 이방카 트럼프
우크라이나 피란민 가족과 포즈 취한 이방카 트럼프

[이방카 트럼프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chang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