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호중 "한미 정상회담, 1년 전과 다른 게 없어…아마추어 정부"

송고시간2022-05-22 19:01

"저희가 잘못한 것 많아…바로잡으려 국민께서 아마추어를 대통령으로 만들어"

박지현 "믿고 뽑아주시면 책임지고 민주당 처절하게 바꾸겠다"

박수치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윤호중 공동비상대책위원장
박수치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윤호중 공동비상대책위원장

(부천=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도지사 후보와 윤호중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22일 경기도 부천중앙공원에서 열린 유세에서 박수치고 있다. 2022.5.22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은 22일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한미정상회담에 대해 "한미동맹이 무너져서 재건한다는 이야기를 했는데 정작 어제 결과가 나온 것을 보니 1년 전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에 가서 바이든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발표한 공동성명 내용과 다른 게 하나도 없다"고 말했다.

윤 위원장은 이날 오후 부천 중앙공원에서 진행한 지원 유세에서 "한미정상회담이 계속되고 있어서 오늘까지는 얘기를 안 하려고 했는데 한 말씀 드려야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위원장은 "새로 된 항목이 하나도 없다. 무엇이 무너졌고 무엇이 다시 재건됐다는 말이냐"며 "대한민국 정부가 경제에도 아마추어, 안보에도 아마추어, 외교에도 아마추어다. 민생에도 아마추어인 것은 보나마나 뻔한 일"이라고 했다.

그는 "이렇게 아마추어 대통령에게 정권을 넘겨줘서 지지자 여러분, 국민 여러분께 정말 죄송하다"며 "저희가 잘못한 게 많은데 그 잘못한 걸 바로잡아 주시려고 국민들께서 아마추어를 대통령으로 만들었다"고 말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중앙정부가 국민을 보살피는데 이렇게 아마추어 노릇을 할 때 프로페셔널이 지역 일꾼이 돼야 하는 것 아니냐"며 "프로페셔널하고 유능한 일꾼들을 민주당에서 지방선거 후보로 냈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윤 위원장은 이날 부천과 군포 등에서 유세전을 벌이며 1기 신도시의 재건축에 속도를 붙이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1기 신도시 재건축을 위한 특별법을 당장 올해 안에 만들어 안전 진단을 조속히 받을 방법을 강구하겠다"며 "조기에 재건축과 리모델링이 이뤄지도록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또 윤석열 정부의 1기 신도시 관련 정책을 두고는 "인수위 때부터 중장기 과제로 미루겠다고 했고, 주민들이 들고일어나니 당겨서 하기는 할 텐데 마스터플랜을 세우겠다고 한다"며 "당장 할 일이면 마스터플랜을 세우겠느냐. 중장기 계획이나 마스터플랜이나 그 말이 그 말인데 조삼모사에 속아 넘어가면 안 된다"고 말했다.

윤 위원장은 지방선거 판세와 관련해서는 "지금 대한민국은 여야, 보수와 진보가 균형 있게 힘을 나눠 견제하고 타협하는 민주주의의 꽃을 피우느냐, 아니면 또 다시 '너 죽고 나 살자' 끝없는 정쟁으로 빠져드느냐의 기로"라며 "여야의 균형을 맞춰달라"고 호소했다.

중구 백학시장 찾아 지지 호소하는 송영길
중구 백학시장 찾아 지지 호소하는 송영길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가 22일 오후 서울 중구 백학시장에서 열린 유세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오른쪽은 박지현 공동비대위원장. 2022.5.22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한편 박지현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서울 명동에서 가진 집중유세에서 "지방선거에서 우리 민주당을 다시 한번만 믿고 뽑아주신다면 제가 책임지고 민주당을 처절하게 바꾸겠다"며 "기득권을 버리고 더 젊고 혁신적인 민주당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그는 "반드시 당을 바꾸겠다. 국민에게 사랑받는 정책정당으로 거듭나겠다"며 "검찰 독재로 폭주하는 윤석열 정부를 확실히 견제하겠다"고 밝혔다.

sncwoo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