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호위반 후 단속 경찰관 치고 달아난 20대 배달기사 입건

송고시간2022-05-21 13:00

beta

교통 법규 위반 단속에 나선 경찰관을 치고 달아난 배달기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2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금천경찰서는 20대 초반 배달기사 A씨를 특수공무집행방해치상 혐의로 입건했다.

A씨는 전날 오전 8시 20분께 금천구 시흥동 교차로에서 그를 단속하려던 교통경찰관 B씨의 다리를 오토바이로 쳐서 B씨를 넘어뜨린 후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법규위반 오토바이
법규위반 오토바이

[연합뉴스TV 제공] * 해당 사진은 본 기사와 직접 관련이 없습니다.

(서울=연합뉴스) 박규리 기자 = 교통 법규 위반 단속에 나선 경찰관을 치고 달아난 배달기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2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금천경찰서는 20대 초반 배달기사 A씨를 특수공무집행방해치상 혐의로 입건했다.

A씨는 전날 오전 8시 20분께 금천구 시흥동 교차로에서 그를 단속하려던 교통경찰관 B씨의 다리를 오토바이로 쳐서 B씨를 넘어뜨린 후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이 과정에서 B씨는 다리와 손 부위에 찰과상을 입었다.

당시 A씨는 안전모를 쓰지 않은 채 신호를 위반해 주행 중이었으며, B씨를 치고 도주하다 7분 만에 검거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cu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