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盧 마지막 총리' 한총리, 23일 盧 13주기 봉하마을 간다

송고시간2022-05-21 10:48

beta

21일 임기를 시작한 한덕수 국무총리가 윤석열 대통령 참모들과 함께 오는 23일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열리는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추도식에 참석한다.

한 총리는 이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23일 추도식에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 총리는 노무현 정부 시절 국무조정실장과 경제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을 지냈으며 노 정부의 마지막 국무총리를 맡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韓 "애초부터 개인적으로 가려했다…올해부터 '공식적 참석'이 대통령실 입장"

尹대통령 참모들·여권 인사들도 봉하行…5·18 광주행에 이은 통합 행보

임명동의안 가결 소감 밝히는 한덕수
임명동의안 가결 소감 밝히는 한덕수

(서울=연합뉴스) 서대연 수습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가 임명동의안이 가결된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한국생산성본부에서 취재진에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22.5.20 dwise@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이동환 기자 = 21일 임기를 시작한 한덕수 국무총리가 윤석열 대통령 참모들과 함께 오는 23일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열리는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추도식에 참석한다.

한 총리는 이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23일 추도식에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 총리는 "애초부터 개인적으로 추도식에 참석할 예정이었다"며 "다만 대통령실도 올해부터는 공식적으로 참석하는 게 좋겠다는 뜻을 보여 함께 가기로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 총리는 노무현 정부 시절 국무조정실장과 경제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을 지냈으며 노 정부의 마지막 국무총리를 맡았다.

노 전 대통령 추도식이 지난 18일 광주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이어 윤 대통령이 보여주는 또 한 번의 통합 행보로 기록될 수 있다는 게 총리실 측의 설명이다.

윤 대통령은 일정상 참석하기 어렵지만, 이진복 정무수석과 김대기 비서실장 등 참모들이 봉하마을에 가기로 했다.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도 추도식을 찾는다.

앞서 대통령실에서는 한 총리의 국회 인준안이 통과하면 윤 대통령의 참모들이 한 총리와 함께 노 전 대통령 추도식에 참석할 것이라는 뜻을 내비친 바 있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 권성동 원내대표 등 여당 지도부 다수도 추도식에 갈 예정으로 전해졌다.

hy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