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바이든 美대통령, 한국 도착…2박3일 방한일정 돌입(종합)

송고시간2022-05-20 17:38

beta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 오후 오산 미군기지에 도착해 22일까지 2박3일의 정상 방문 일정을 시작했다.

지난해 1월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한 뒤 한국을 방문한 것은 처음이다.

미국 대통령의 방한은 2019년 6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두 번째 방한 이후 약 3년 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첫 일정으로 윤 대통령과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공장 방문

21일 한미 정상회담 뒤 한미 공동선언 발표 예정

방한한 조 바이든 미 대통령
방한한 조 바이든 미 대통령

(오산 미군기지 AFP=연합뉴스) 20일(현지시간) 오산 미군기지에 착륙한 미 대통령 전용기 에어포스원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이 내려오고 있다. 2022.5.20

(오산=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 오후 오산 미군기지에 도착해 22일까지 2박3일의 정상 방문 일정을 시작했다.

지난해 1월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한 뒤 한국을 방문한 것은 처음이다.

미국 대통령의 방한은 2019년 6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두 번째 방한 이후 약 3년 만이다. 이달 10일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한 지 열흘 만이기도 하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후 5시 22분께 검정 마스크를 쓴 채 전용기 에어포스 원에서 내려 박진 외교부 장관의 영접을 받았다.

바이든 대통령은 도착 직후 방한 첫 일정으로 이날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공장(평택 캠퍼스)으로 이동해 윤 대통령과 함께 공장을 시찰한다.

현장에서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한미 정상을 수행하며 직접 안내를 맡는다. 반도체 등 첨단 산업 분야에 대한 협력과 관련한 양국 정상의 연설도 예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 평택공장 시찰이 끝나면 서울 숙소로 옮겨 첫날 일정을 마무리한다.

방한 이틀째인 21일에는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헌화한 뒤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윤 대통령과 첫 한미 정상회담을 한다.

회담은 청사 집무실과 접견실에서 소인수 회담, 환담, 확대 회담 순서로 90분간 이어지며 이후 지하 1층 강당에서 한국과 미국 언론을 상대로 한 공동 기자회견이 열린다.

두 정상은 이 회견에서 한미 공동선언을 발표할 예정이다.

회담 뒤에는 인근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윤 대통령이 주최하는 환영 만찬이 열린다.

마지막 날인 22일에는 미국 조지아주에 70억 달러(약 8조9천억 원) 규모의 투자를 발표한 현대차의 정의선 회장을 면담한다.

또 한반도 전역의 공중작전을 지휘하는 공군작전사령부 항공우주작전본부(KAOC)를 윤 대통령과 함께 방문한다.

미국 대통령이 오산기지 지하 벙커의 KAOC를 방문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알려졌다. 양국 정상이 북한의 잇따른 도발 속 연합방위의 상징성이 있는 곳을 찾아 공고한 한미동맹을 과시하는 한편 대북 경고 메시지를 내려는 취지로 보인다.

이어 용산 미군기지에서 주한미국 대사관 직원을 격려한 뒤 오산 미군기지에서 두번째 순방지인 일본으로 출발한다. 윤 대통령도 이곳까지 동행해 바이든 대통령을 환송할 것으로 보인다.

jbryoo@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lih1d4eA2JY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