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러시아, 최신예 스텔스기 '수호이-57' 투입

송고시간2022-05-20 15:13

beta

러시아가 스텔스 기능을 갖춘 최신 전투기 수호이(Su)-57을 우크라이나에서의 '특수 작전'에 투입했다고 러시아 타스 통신이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통신은 군산복합체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러시아는 2∼3주 전 이 전투기를 투입했으며, 미사일로 무장한 우크라이나 방공망 밖에서 활동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호이(SUKHOI)'는 러시아 항공기 제작사 이름으로, 수호이-57기는 러시아의 5세대 다목적 전투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강진욱 기자 = 러시아가 스텔스 기능을 갖춘 최신 전투기 수호이(Su)-57을 우크라이나에서의 '특수 작전'에 투입했다고 러시아 타스 통신이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통신은 군산복합체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러시아는 2∼3주 전 이 전투기를 투입했으며, 미사일로 무장한 우크라이나 방공망 밖에서 활동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러시아 정부는 이에 대해 어떤 입장도 밝히지 않았다고 타스는 덧붙였다.

'수호이(SUKHOI)'는 러시아 항공기 제작사 이름으로, 수호이-57기는 러시아의 5세대 다목적 전투기다.

F-22와 F-35 등 미국의 5세대 스텔스기의 대항마로 개발된 이 최신예 전투기는 육지와 해상, 공중의 모든 목표물을 파괴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동체 내부에 무기를 탑재하고 초음속으로 순항하며, 전파를 흡수하고 최첨단 항법장치를 갖추고 있다.

2010년 처음 시험비행에 성공했고, 2020년 첫 임무를 수행했다.

러시아 공군은 수호이-57기를 2024년 말까지는 22대, 2028년까지는 76대를 보유할 계획이다.

동남아시아 국가들을 중심으로 수호이-57 도입에 관심을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수호이(Su)-57 전투기
수호이(Su)-57 전투기

[타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DB 및 재판매 금지]

kjw@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caVKM9tmKl8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