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나라수마나라' 이은결 "마술은 현실과 판타지 잇는 다리"

송고시간2022-05-20 14:43

beta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안나라수마나라' 제작에 참여한 이은결 일루셔니스트는 20일 연합뉴스와 전화로 한 인터뷰에서 "마술을 흥미 요소가 아닌 연출적 요소로 활용하고 싶었다"고 강조했다.

이은결은 드라마의 원작인 웹툰에 나온 마술 중 현실에서 실제 구현할 수 있는 것들을 추리고, 작품의 맥락에 어울릴 법한 '마술적 현상'(Magical FX)을 연출하는 작업을 담당했다.

그는 "원작의 마술을 구현하는 것보다는 마술로 장면의 상징성을 보여주는 데 집중했다"며 "마술이 현실과 판타지를 자연스럽게 이어주는 다리 역할을 했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마술 자문으로 참여…"당연하다고 여긴 것 의심토록 하는 게 마술의 힘"

이은결 일루셔니스트
이은결 일루셔니스트

[EG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오명언 기자 = "제게 마술은 하나의 언어예요. 마술을 활용해서 인물들의 미묘한 감정을 표현하고, 시각적인 복선을 심었죠"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안나라수마나라' 제작에 참여한 이은결 일루셔니스트는 20일 연합뉴스와 전화로 한 인터뷰에서 "마술을 흥미 요소가 아닌 연출적 요소로 활용하고 싶었다"고 강조했다.

이은결은 드라마의 원작인 웹툰에 나온 마술 중 현실에서 실제 구현할 수 있는 것들을 추리고, 작품의 맥락에 어울릴 법한 '마술적 현상'(Magical FX)을 연출하는 작업을 담당했다.

넷플릭스 시리즈 '안나라수마나라'
넷플릭스 시리즈 '안나라수마나라'

[넷플릭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안나라수마나라'는 꿈을 잃어버린 소녀 윤아이와 꿈을 강요받는 소년 나일등 앞에 어느 날 마술사 리을이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드라마 속 마술 장면은 아이와 일등이가 버거운 현실을 잠시나마 잊고 진정으로 원하는 꿈이 무엇인지 들여다보게 한다.

이은결은 작품 특유의 몽환적인 분위기를 그려내기 위해 대본을 쓸 때부터 참여해 의견을 냈다고 했다.

그는 "원작의 마술을 구현하는 것보다는 마술로 장면의 상징성을 보여주는 데 집중했다"며 "마술이 현실과 판타지를 자연스럽게 이어주는 다리 역할을 했다"고 설명했다.

드라마 '안나라수마나라'
드라마 '안나라수마나라'

[넷플릭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리을이가 일등이를 처음 만나 보여준 포스트잇 마술이 대표적이다.

극 중에서 리을이는 자신을 의심하고 경계하는 일등이에게 "재밌는 거 보여줄까?"라고 물으며 포스트잇을 붙인 카드를 내미는데, 일등이가 카드를 빼앗아 내던지려는 순간 카드에 붙은 포스트잇이 나비로 변한다.

이은결은 "나비는 자유로운 리을이를 상징하고, 포스트잇은 공부만 하는 일등이를 상징한다"며 "포스트잇이 나비로 바뀌는 장면은 일등이가 리을이를 닮아 변한다는 것을 암시한다"고 마술에 담긴 의미를 설명했다.

이 밖에도 드라마에는 아이의 스타킹에 난 구멍이 물방울로 오버랩되는 장면, 그림자 마술을 보여주는 장면 등이 나온다. 마술마다 지닌 속뜻을 하나하나 설명해주는 이은결의 상기된 목소리에서는 열정이 고스란히 느껴졌다.

이은결
이은결

[EG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은결은 '안나라수마나라'뿐만 아니라 현재 방영 중인 MBC 드라마 '지금부터, 쇼타임!'에서도 마술 자문을 맡았다.

그는 마술을 소재로 쓰는 드라마가 잇따라 나온 것에 대해 "사람들이 마술이 신기하다고만 생각해서 아쉬웠는데 좋은 연출 기법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줄 수 있어서 기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당연하게 생각한 것들을 의심하게 만드는 게 마술의 힘"이라고 강조했다.

비어있다고 생각한 상자에서 토끼가 나오고, 토끼라고 생각했는데 인형으로 바뀌는 마술 등을 보면서 당연하게 생각한 고정관념까지 의심할 수 있게 된다는 것이다.

이은결은 "어릴 적 우리는 아주 평범한 것들을 갖고 재밌게 상상하며 놀지 않았냐"고 물으며 "마술을 통해 그동안 주어진 세상의 기준대로만 산 게 아닌지 돌아볼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안나라수마나라를 보고 마음이 울렸다면 그동안 당연한 것들을 의심해 볼 수 있게 된 게 아닐까요?"

co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