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토 사무총장, '스웨덴·핀란드 가입 반대' 터키와 "합의 확신"

송고시간2022-05-20 00:05

beta

옌스 스톨텐베르그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사무총장은 19일(현지시간) 스웨덴 및 핀란드의 나토 가입에 반대하고 있는 터키와 합의에 이를 것을 확신한다고 거듭 밝혔다.

AP, AFP 통신 등에 따르면 스톨텐베르그 사무총장은 이날 덴마크를 방문한 자리에서 취재진에게 이같이 말하고, 나토가 스웨덴과 핀란드의 가입에 대한 신속한 결정을 내릴 수 있음을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우리는 터키가 나타낸 우려에 대해서도 다룰 것"이라면서 "왜냐하면 터키와 같이 중요한 동맹국이 안보 우려를 제기하면 그것을 처리하는 유일한 방법은 앉아서 합의점을 찾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코펜하겐 AFP=연합뉴스) 옌스 스톨텐베르그 북대서양조약기구 사무총장이 19일(현지시간)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5.19 photo@yna.co.kr [Martin Sylvest / Ritzau Scanpix / AFP. 재판매 및 DB 금지]

(코펜하겐 AFP=연합뉴스) 옌스 스톨텐베르그 북대서양조약기구 사무총장이 19일(현지시간)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5.19 photo@yna.co.kr [Martin Sylvest / Ritzau Scanpix / AFP. 재판매 및 DB 금지]

(브뤼셀=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옌스 스톨텐베르그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사무총장은 19일(현지시간) 스웨덴 및 핀란드의 나토 가입에 반대하고 있는 터키와 합의에 이를 것을 확신한다고 거듭 밝혔다.

AP, AFP 통신 등에 따르면 스톨텐베르그 사무총장은 이날 덴마크를 방문한 자리에서 취재진에게 이같이 말하고, 나토가 스웨덴과 핀란드의 가입에 대한 신속한 결정을 내릴 수 있음을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우리는 터키가 나타낸 우려에 대해서도 다룰 것"이라면서 "왜냐하면 터키와 같이 중요한 동맹국이 안보 우려를 제기하면 그것을 처리하는 유일한 방법은 앉아서 합의점을 찾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핀란드와 스웨덴은 70여 년간 군사적 비동맹주의 정책에 따라 중립 노선을 지키며 나토에 가입하지 않은 채 나토와 협력 관계만 유지하다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계기로 나토 가입을 결정했다.

전날 가입 신청서도 나토에 제출했다.

양국의 가입을 위해서는 나토 30개 회원국이 모두 찬성해야 한다.

하지만 터키는 핀란드와 스웨덴이 쿠르드족 무장단체의 온상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 부정적 입장을 보고 있다. 터키는 쿠르드족 무장단체를 테러 조직으로 보고 있다.

k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