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산강환경청, 화재 취약 폐기물처리업체 특별점검

송고시간2022-05-19 16:21

beta

영산강유역환경청은 화재 사고에 취약한 폐기물처리업체를 대상으로 특별점검을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특별점검은 폐유 또는 폐유기용제 다량 처리업체, 최근 화재 사고 이력이 있는 사업장 등 13곳을 대상으로 내달 8일까지 이어간다.

김승희 영산강유역환경청장은 "화재 사고 예방 조치를 적극적으로 이행하도록 경각심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영산강유역환경청
영산강유역환경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영산강유역환경청은 화재 사고에 취약한 폐기물처리업체를 대상으로 특별점검을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특별점검은 폐유 또는 폐유기용제 다량 처리업체, 최근 화재 사고 이력이 있는 사업장 등 13곳을 대상으로 내달 8일까지 이어간다.

화재, 폭발 등 사고 예방에 필요한 시설과 장치의 설치 여부를 점검한다.

방제 장비와 사고 대응 지침의 현장 비치 여부 등을 함께 살펴본다.

폐기물 처리 공정 기록용 영상정보처리기기 운영 의무가 있는 50개 업체의 이행사항 점검을 병행한다.

김승희 영산강유역환경청장은 "화재 사고 예방 조치를 적극적으로 이행하도록 경각심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