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선 고한 야생화 마을에 산림욕장 생겼다

송고시간2022-05-19 10:52

beta

강원 정선군 고한읍에 고한 산림욕장이 생겼다.

지난해 사업비 4억여 원을 투입해 착공한 고한 산림욕장은 산책로 385m, 전망데크, 자작나무 숲, 산철쭉 공원, 산림휴식공간, 종합안내판 등을 갖췄다.

정선군 관계자는 19일 "고한 야생화 마을 방문객들이 맑은 공기를 마시며 힐링하는 새로운 명소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고한 산림욕장
고한 산림욕장

[정선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정선=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강원 정선군 고한읍에 고한 산림욕장이 생겼다.

지난해 사업비 4억여 원을 투입해 착공한 고한 산림욕장은 산책로 385m, 전망데크, 자작나무 숲, 산철쭉 공원, 산림휴식공간, 종합안내판 등을 갖췄다.

고한읍은 마을호텔 18번가 등 정겨운 골목길과 함백산 천상의 화원 등 아름다운 야생화로 유명하다.

현재 산촌마을, 마을호텔 18번가, 고한시장 등에서는 '골목의 재발견, 마을 정원을 걷다'를 주제로 2022년 고한 골목길 정원박람회가 열리고 있다.

정선군 관계자는 19일 "고한 야생화 마을 방문객들이 맑은 공기를 마시며 힐링하는 새로운 명소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by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