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포스코 포항제철소, 협력사 작업환경 개선에 팔 걷어

송고시간2022-05-18 16:43

beta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혁신 활동 기술을 활용해 협력사 작업 환경 개선을 적극 지원한다.

18일 포스코에 따르면 포항제철소는 17일 설비기술센터에서 혁신협력사 만들기 행사를 시작했다.

올해 처음 시작하는 혁신협력사 만들기는 협력사 안전·작업환경 수준을 높여 일하고 싶은 회사로 만들기 위한 동반성장 프로그램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포스코 포항제철소 혁신협력사 만들기 시작
포스코 포항제철소 혁신협력사 만들기 시작

[포스코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혁신 활동 기술을 활용해 협력사 작업 환경 개선을 적극 지원한다.

18일 포스코에 따르면 포항제철소는 17일 설비기술센터에서 혁신협력사 만들기 행사를 시작했다.

올해 처음 시작하는 혁신협력사 만들기는 협력사 안전·작업환경 수준을 높여 일하고 싶은 회사로 만들기 위한 동반성장 프로그램이다.

포항제철소는 30년 이상 현장 경험이 있는 혁신 전문가를 협력사에 배치해 1년간 체계적으로 혁신활동을 지원한다.

전문가는 낭비·위험요소 발굴, 설비·작업방법 개선 등 혁신 활동을 밀착 지도한다.

정말 안전 진단이 필요한 곳에는 포항제철소 안전 담당 직원들이 직접 현장을 점검하고 위험 요인 개선방안 도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고위험 수작업을 줄이기 위해 기계화·자동화 과제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자동화 설비를 개발할 예정이다.

이백희 포항제철소장은 "협력사와 제철소 내 운영부서 및 유관부서가 적극적으로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협업해 협력사 역량을 높이는 좋은 사례를 만들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윤식 포항제철소 협력사협회장은 "협력사 직원들이 편안하고 쾌적하게 근무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행복한 일터를 만들어갈 수 있게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