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표원, 미국과 AI·IoT 융복합제품 안전관리 협력방안 논의

송고시간2022-05-19 06:00

beta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19일 미국 소비자제품안전위원회(CPSC)와 화상회의를 열고 인공지능(AI)·사물인터넷(IoT) 등이 적용된 융복합제품 안전관리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냉장고·세탁기 등 전기·전자 제품의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가 융합된 제품의 기능 안전성 확보를 위한 가이드라인 등에 대해 논의하고 융복합제품 출시 정보와 사고 사례 등을 정기적으로 교환하기로 합의했다.

이상훈 국가기술표준원장은 "첨단기술이 적용된 다양한 융복합제품이 세계 각국에서 출시되고 있어 제품 안전 분야에서 국가 간 공동 대응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다"며 "주요 국가와 제품 안전 국제협력을 지속해서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사물인터넷(IoT)
사물인터넷(IoT)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19일 미국 소비자제품안전위원회(CPSC)와 화상회의를 열고 인공지능(AI)·사물인터넷(IoT) 등이 적용된 융복합제품 안전관리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냉장고·세탁기 등 전기·전자 제품의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가 융합된 제품의 기능 안전성 확보를 위한 가이드라인 등에 대해 논의하고 융복합제품 출시 정보와 사고 사례 등을 정기적으로 교환하기로 합의했다.

또 실무자급 양자 회의를 정례화하고 제품 시장 조사 및 자발적 리콜 정보를 교환하기로 했다.

이상훈 국가기술표준원장은 "첨단기술이 적용된 다양한 융복합제품이 세계 각국에서 출시되고 있어 제품 안전 분야에서 국가 간 공동 대응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다"며 "주요 국가와 제품 안전 국제협력을 지속해서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kak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