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핀란드·스웨덴, 나토에 가입 신청서 제출…중립국 포기(종합2보)

송고시간2022-05-18 16:39

beta

핀란드와 스웨덴이 18일(현지시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가입을 위한 공식 신청서를 나토에 제출했다고 로이터, AP 통신이 보도했다.

핀란드와 스웨덴은 70여 년간 군사적 비동맹주의 정책에 따라 중립 노선을 지키며 나토에 가입하지 않은 채 나토와 협력 관계만 유지하다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계기로 나토 가입을 결정했다.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은 이날 벨기에 브뤼셀 나토 본부에서 나토 주재 양국 대사로부터 신청서를 받은 뒤 "핀란드와 스웨덴의 나토 가입 요청을 한껏 환영한다"고 밝히고 "이는 우리가 붙잡아야 하는 역사적 순간"이라고 덧붙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나토 오히려 '동진'…러시아와 긴장 고조

나토 가입 신청서 제출한 스웨덴·핀란드
나토 가입 신청서 제출한 스웨덴·핀란드

(브뤼셀 로이터=연합뉴스) 옌스 스톨텐베르그 북대서양조약기구(NATOㆍ나토) 사무총장(가운데)이 18일(현지시간) 나토 가입 신청서를 제출한 클라우스 코르호넨 나토 주재 핀란드 대사(오른쪽)와 악셀 베른호프 나토 주재 스웨덴 대사와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5.18 alo95@yna.co.kr

(서울·브뤼셀=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김정은 특파원 = 핀란드와 스웨덴이 18일(현지시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가입을 위한 공식 신청서를 나토에 제출했다고 로이터, AP 통신이 보도했다.

핀란드와 스웨덴은 70여 년간 군사적 비동맹주의 정책에 따라 중립 노선을 지키며 나토에 가입하지 않은 채 나토와 협력 관계만 유지하다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계기로 나토 가입을 결정했다.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은 이날 벨기에 브뤼셀 나토 본부에서 나토 주재 양국 대사로부터 신청서를 받은 뒤 "핀란드와 스웨덴의 나토 가입 요청을 한껏 환영한다"고 밝히고 "이는 우리가 붙잡아야 하는 역사적 순간"이라고 덧붙였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의 서방 편향과 나토의 '동진'(東進)이 자국의 안보에 위협이 된다는 구실로 전쟁을 일으켰으나 오히려 나토가 러시아의 턱밑까지 확장하게 된 셈이다.

나토는 두 나라가 가입하면 발트해 지역에서 나토의 안보를 크게 강화할 것으로 보고 있다.

스웨덴과 핀란드의 가입 신청서는 나토 30개 회원국의 검토를 거치게 되며 이는 2주가량 걸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양국의 가입에 부정적 입장을 나타낸 터키의 반대를 해소하고 가입 협상이 예상대로 잘 진행될 경우 몇 달 내에 회원국이 될 수도 있다고 AP는 전했다.

나토 가입 신청서 공동 제출 밝히는 핀란드-스웨덴 정상
나토 가입 신청서 공동 제출 밝히는 핀란드-스웨덴 정상

(스톡홀름 신화=연합뉴스) 마그달레나 안데르손 스웨덴 총리(오른쪽)가 17일(현지시간) 자국을 공식 방문한 사울리 니니스퇴 핀란드 대통령과 함께 스톡홀름에서 공동 기자회견에 참석하고 있다. 안데르손 총리는 양국이 18일 북대서양조약기구(NATOㆍ나토) 가입 신청서를 함께 제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스웨덴 정부 제공] 2022.5.18 jsmoon@yna.co.kr

나토의 신규 회원 가입 절차는 통상 8개월에서 1년가량 걸리지만, 나토는 러시아가 위협하는 상황을 고려해 절차를 신속하게 진행하는 한편 정식 가입 이전에도 두 나라의 안보를 지원하기 위한 방책을 강구할 방침이다.

외교 소식통들은 나토 30개 회원국의 의회가 핀란드와 스웨덴의 가입을 비준하는 데는 1년까지 걸릴 수 있다고 전망했다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나토 가입이 최종 승인되려면 회원국 모두가 찬성해야 하는 데 서방과 러시아 사이에서 '줄타기' 외교를 유지하려는 터키가 부정적인 입장인 탓에 이들 두 국가의 나토 가입이 무산될 수도 있다.

스톨텐베르그 사무총장은 이와 관련, 터키 외 다른 모든 회원국이 두 국가의 가입을 강력히 지지한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우리는 모든 문제를 성공적으로 처리할 것이며 신속한 결론에 도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모든 동맹국이 나토 확대의 중요성에 동의한다"면서 "우리가 함께해야 한다는 데 우리 모두가 동의한다"고 강조했다.

러시아는 국경을 맞댄 핀란드와 스웨덴이 나토에 가입하면 '상응하는 조치'를 경고한 만큼 발트해를 둘러싼 군사적 긴장이 고조할 전망이다.

[그래픽] 나토 가입 주요 절차
[그래픽] 나토 가입 주요 절차

(서울=연합뉴스) 이재윤 기자 yoon2@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withwit@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SMbTSmQ2AVw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