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소연 시집 '한 글자 사전' 일본번역대상 영예

송고시간2022-05-18 12:39

beta

김소연 시인의 '한 글자 사전'이 일본어로 번역된 뛰어난 외국 문학 작품에 주는 '일본번역대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일본번역대상실행위원회는 이달 15일 열린 심사회에서 김 시인의 '한 글자 사전' 일본어판(一文字の辭典, 번역 강신자, 출판사 쿠온)을 제8회 일본번역대상 수상작 2개 중 하나로 선정했다고 일본번역대상 공식 홈페이지에 17일 발표했다.

한국 문학이 일본번역대상으로 선정된 것은 2015년(제1회) 박민규의 '카스테라', 2018년(제4회) 김영하의 '살인자의 기억법'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국 작품으로는 카스테라·살인자의 기억법에 이어 세번째

일본번역대상 수상작 발표문
일본번역대상 수상작 발표문

[일본번역대상 공식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김소연 시인의 '한 글자 사전'이 일본어로 번역된 뛰어난 외국 문학 작품에 주는 '일본번역대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일본번역대상실행위원회는 이달 15일 열린 심사회에서 김 시인의 '한 글자 사전' 일본어판(一文字の辭典, 번역 강신자, 출판사 쿠온)을 제8회 일본번역대상 수상작 2개 중 하나로 선정했다고 일본번역대상 공식 홈페이지에 17일 발표했다.

한국 문학이 일본번역대상으로 선정된 것은 2015년(제1회) 박민규의 '카스테라', 2018년(제4회) 김영하의 '살인자의 기억법'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다.

'한 글자 사전'은 김 시인이 한 글자로 된 단어 310개를 사전처럼 정의하며 시적인 언어로 풀어낸 작품이다. 시상식은 다음 달께 열릴 예정이다.

우크라이나 출신 작가 클라리시 리스펙토르(1925∼1977)의 작품 '별의 시간'(A hora da estrela·星の時, 한국어판 '나에 관한 너의 이야기')도 '한 글자 사전'과 함께 올해 일본번역대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sewon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