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자 테니스 세계 2위 메드베데프, 부상 복귀전서 첫판 탈락

송고시간2022-05-18 10:09

beta

다닐 메드베데프(2위·러시아)가 부상 복귀전에서 패했다.

메드베데프는 18일(한국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제네바오픈(총상금 53만4천555유로) 대회 사흘째 단식 본선 2회전에서 리샤르 가스케(75위·프랑스)에게 0-2(2-6 6-7<5-7>)로 졌다.

약 한 달 반 만에 코트에 나선 메드베데프는 이번 대회 1회전을 부전승으로 통과했으나 자신의 첫 경기인 2회전에서 탈락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다닐 메드베데프
다닐 메드베데프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다닐 메드베데프(2위·러시아)가 부상 복귀전에서 패했다.

메드베데프는 18일(한국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제네바오픈(총상금 53만4천555유로) 대회 사흘째 단식 본선 2회전에서 리샤르 가스케(75위·프랑스)에게 0-2(2-6 6-7<5-7>)로 졌다.

메드베데프는 4월 초 마이애미오픈 8강에서 탈락한 후 탈장 수술을 받고 대회에 나오지 못했다.

약 한 달 반 만에 코트에 나선 메드베데프는 이번 대회 1회전을 부전승으로 통과했으나 자신의 첫 경기인 2회전에서 탈락했다.

메드베데프는 2021년 US오픈에서 생애 첫 메이저 왕좌에 올랐고, 지난해와 올해 호주오픈에서는 연달아 준우승했다.

22일 개막하는 시즌 두 번째 메이저 대회 프랑스오픈에서는 지난해 8강이 최고 성적이다.

2007년 세계 랭킹 7위까지 올랐던 36세 베테랑 가스케는 2005년 당시 1위였던 로저 페더러(스위스)를 물리친 이후 세계 랭킹 1, 2위 선수를 상대로 36연패를 당하다가 17년 만에 1, 2위 선수와 맞대결에서 이겼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