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상으로 한국 떠나는 '쿠동원'…kt 외인 교체 확정

송고시간2022-05-18 09:23

beta

프로야구 kt wiz가 부상으로 이탈한 외국인 투수 윌리엄 쿠에바스(32)를 대신할 선수로 웨스 벤자민(29)을 영입했다.

kt 구단은 18일 벤자민을 연봉 33만1천 달러에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올해로 KBO리그에서 4년 차를 맞이했던 쿠에바스는 부상을 이겨내지 못하고 한국을 떠나게 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kt, 쿠에바스 대체 선수로 벤자민 영입

kt 새 외국인 투수 웨스 벤자민의 2021년 텍사스 레인저스 시절 투구.
kt 새 외국인 투수 웨스 벤자민의 2021년 텍사스 레인저스 시절 투구.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프로야구 kt wiz가 부상으로 이탈한 외국인 투수 윌리엄 쿠에바스(32)를 대신할 선수로 웨스 벤자민(29)을 영입했다.

kt 구단은 18일 벤자민을 연봉 33만1천 달러에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왼손 투수 벤자민은 2014년 텍사스 레인저스로부터 5라운드 지명을 받아 2020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했다.

메이저리그 통산 두 시즌 동안 21경기에 등판해 2승 3패, 평균자책점 6.80을 남겼다.

마이너리그 통산 성적은 111경기 32승 29패 평균자책점 4.60이다.

올 시즌은 시카고 화이트삭스 산하 트리플A 샬럿 나이츠에서 선발로 7경기에 등판해 2승 평균자책점 3.82를 기록했다.

kt는 "전형적인 선발 유형의 투수로 좋은 제구력과 낙차 큰 커브가 강점이며, 체인지업과 슬라이더, 커브 등 다양한 공을 던진다"고 소개했다.

역투하는 쿠에바스
역투하는 쿠에바스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일 경기도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22 KBO리그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와 kt wiz의 경기. 1회초 KT 선발투수 쿠에바스가 역투하고 있다. 2022.4.2 xanadu@yna.co.kr

올해로 KBO리그에서 4년 차를 맞이했던 쿠에바스는 부상을 이겨내지 못하고 한국을 떠나게 됐다.

이번 시즌 2경기에 선발 등판해 1승 평균자책점 2.45로 순조로운 출발을 했던 쿠에바스는 팔꿈치 통증을 호소해 개막 열흘째인 4월 11일 1군에서 말소됐다.

쿠에바스는 2021년 kt의 창단 첫 통합 우승을 이끈 에이스다.

그는 지난해 10월 28일 수원 NC 다이노스전에서 7이닝 동안 108구를 던져 2점만을 내줘 승리투수가 됐다.

사흘 뒤 대구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 타이브레이커 결정전 선발을 맡은 쿠에바스는 7이닝 99구 무실점 역투를 펼쳐 kt의 정규시즌 우승을 직접 결정했다.

쿠에바스는 지난해 11월 14일 두산 베어스와 한국시리즈 1차전도 7⅔이닝 1실점 호투를 펼쳐 kt의 한국시리즈 4전 전승의 시작을 알렸다.

팬들은 지난해 투혼을 보여준 쿠에바스에게 1984년 롯데 자이언츠 우승을 견인한 최동원의 이름을 따 '쿠동원'이라는 별명을 선사했다.

오늘의 MVP는 쿠에바스
오늘의 MVP는 쿠에바스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14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1차전 두산 베어스와 kt wiz의 경기. MVP로 선정된 KT 쿠에바스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1.11.14 saba@yna.co.kr

그러나 부상 장기화로 kt는 교체를 결정할 수밖에 없었다.

쿠에바스의 KBO리그 통산 성적은 82경기 33승 23패 평균자책점 3.89다.

나도현 kt 단장은 "우승에 일조한 선수이기에 회복을 기다렸지만, 공백 기간이 길어져 불확실성이 커졌다"며 "그동안 좋은 모습을 보여준 쿠에바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새 외국인 투수 벤자민은 현지에서 신체검사와 행정 절차를 마친 뒤 6월 초에 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