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한민국 내일을 바꿀 발명 기술' 1위는 인공지능

송고시간2022-05-18 09:11

beta

대한민국의 내일을 바꿀 발명 기술 1위로 '인공지능'(AI) 이 선정됐다.

특허청은 발명의 날(5월 19일)을 앞두고 국민이 뽑은 '대한민국 내일을 바꿀 10대 발명 기술'을 18일 발표했다.

인공지능 기술에 이어 2위는 로봇, 3위는 미래차가 차지했으며 수소(4위), 에너지(5위) 등이 뒤를 이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특허청, 국민이 뽑은 '10대 발명 기술' 발표…2,3위는 로봇, 미래차

인공지능 이미지(출처 클립아트코리아)
인공지능 이미지(출처 클립아트코리아)

[특허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대한민국의 내일을 바꿀 발명 기술 1위로 '인공지능'(AI) 이 선정됐다.

특허청은 발명의 날(5월 19일)을 앞두고 국민이 뽑은 '대한민국 내일을 바꿀 10대 발명 기술'을 18일 발표했다.

인공지능 기술에 이어 2위는 로봇, 3위는 미래차가 차지했으며 수소(4위), 에너지(5위) 등이 뒤를 이었다.

바이오, 우주·항공, 신소재, 배터리, 반도체 기술이 1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특허청 페이스북과 정책 메일을 통해 국민의 의견을 받은 이번 투표에는 총 768명이 참여했다.

인공지능 기술은 전체 유효응답의 15.1%를 차지했다. 새 정부가 반도체, 배터리 등 기술과 함께 초격차 확보를 위해 미래전략산업으로 육성키로 한 기술 분야다.

2위 로봇 기술은 유효응답의 13.8%를 점유했다. 새 정부가 세계 3대 강국 도약 등을 중장기 비전으로 제시한 기술 분야다.

3위인 미래차 기술은 총 유효응답의 10.4%를 차지했다. 미래차는 세계적으로 전기차, 자율주행차 등으로 시장이 커지는 분야로, 우리나라도 핵심 분야 표준특허 확보를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이대원 특허청 대변인은 "정부가 경제 재도약을 견인하기 위해 지원하기로 한 미래전략산업에 대한 국민의 지지를 확인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