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븐틴, 내달 서울서 월드투어 스타트…북미 12개 도시 등 순회

송고시간2022-05-17 14:20

beta

그룹 세븐틴이 다음 달 25∼2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을 시작으로 전 세계 12개 도시를 순회하는 세 번째 월드투어 '비 더 선'(BE THE SUN)을 연다고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가 17일 밝혔다.

세븐틴의 월드투어는 2019년 '오드 투 유'(ODE TO YOU) 이래 약 2년 4개월 만이다.

세븐틴은 서울에 이어 캐나다 밴쿠버, 미국 시애틀·오클랜드·로스앤젤레스·휴스턴·포트워스·시카고·워싱턴 D.C 등 북미 12개 도시에서 캐럿(세븐틴 팬)을 만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수용인원 2만 고척돔 공연, 회당 관객 코로나19 이후 최다 예상

세븐틴 월드투어 '비 더 선'
세븐틴 월드투어 '비 더 선'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그룹 세븐틴이 다음 달 25∼2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을 시작으로 전 세계 12개 도시를 순회하는 세 번째 월드투어 '비 더 선'(BE THE SUN)을 연다고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가 17일 밝혔다.

세븐틴의 월드투어는 2019년 '오드 투 유'(ODE TO YOU) 이래 약 2년 4개월 만이다. 이 투어는 2020년 불거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일부 일정이 취소된 바 있다.

세븐틴은 서울에 이어 캐나다 밴쿠버, 미국 시애틀·오클랜드·로스앤젤레스·휴스턴·포트워스·시카고·워싱턴 D.C 등 북미 12개 도시에서 캐럿(세븐틴 팬)을 만난다.

이후에는 아시아 아레나 투어와 11∼12월 일본 돔 투어를 이어가며 전 세계 팬을 찾아간다.

특히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공연 인원 제한이 해제된 상황에서 열리는 다음 달 서울 공연은 2만명에 가까운 고척스카이돔의 콘서트 수용 인원을 고려할 때 2020년 팬데믹 이후 회당 관객 수로는 최대 규모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