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새로운 길 걸어요" 제주올레 5년 만에 추자도에 새 코스 개장

송고시간2022-05-17 13:53

beta

제주올레가 풍광이 아름답기로 손꼽히는 추자도에 올레길 18-2코스를 새로 개장한다.

2017년 15-B코스를 개장한 이래 5년 만에 선보이는 새 코스다.

제주올레는 올해 15주년을 맞아 올레꾼들의 성지라고 일컬어지는 추자도에 18-1코스와는 또 다른 도보 여행길 18-2코스를 개장한다고 17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올레길 27개 코스 437㎞로 늘어…"오래 사랑받는 길 되길"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제주올레가 풍광이 아름답기로 손꼽히는 추자도에 올레길 18-2코스를 새로 개장한다.

제주올레 18-2코스
제주올레 18-2코스

(제주=연합뉴스) 제주올레 추자도 18-2코스 중 졸복산에서 내려다보이는 수덕도의 모습. 2022.5.17 [제주올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017년 15-B코스를 개장한 이래 5년 만에 선보이는 새 코스다.

제주올레는 올해 15주년을 맞아 올레꾼들의 성지라고 일컬어지는 추자도에 18-1코스와는 또 다른 도보 여행길 18-2코스를 개장한다고 17일 밝혔다.

추자도 올레길 18-2코스는 총길이 10.2㎞로 신양항을 시작점으로 출발해 상추자항을 종점으로 끝나는 코스다. 각 코스 내에는 석두청산 정자, 졸복산, 대왕산 황금길 등 기존에는 없었던 길들이 포함돼 있다.

이로써 총길이 425㎞였던 올레 26개 코스는 6월 4일을 기준으로 437㎞의 27개 코스로 늘어난다.

변경된 코스 정보는 제주올레 홈페이지를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제주올레에서 발행하는 인쇄물과 기념품들의 코스 관련 내용은 순차적으로 변경된다. 기존 제주올레 패스포트 소지자는 패스포트 내지의 빈 여백 페이지에 18-2코스 스탬프를 찍어 완주 인증을 받으면 된다.

제주올레 서명숙 이사장은 "제주올레 15주년을 맞아 신규 코스를 개장하게 돼 감회가 새롭고, 올레꾼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코스 중의 하나인 추자도 올레길의 숨겨진 아름다움을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고 전했다.

서 이사장은 "추자도를 방문하는 올레꾼뿐만 아니라 추자도 지역 주민들에게도 오랫동안 사랑받는 길이 되길 바란다"고 개장 소감을 밝혔다.

개장식은 오는 6월 4일 오전 11시 40분 상추자항 광장에서 열린다.

개장식에는 제주올레 사무국 직원, 자원봉사자, 추자면사무소 관계자들이 참여할 예정이며, 개장식 참가자들은 개장식 이후 추자도를 방문한 올레꾼들과 함께 길을 걸을 예정이다.

b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