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성찬·백다연, 협회장배 테니스 남녀 단식 우승

송고시간2022-05-17 13:57

beta

홍성찬(세종시청)과 백다연(NH농협은행)이 제1회 대한테니스협회장배 전국대회 남녀 단식 우승을 차지했다.

홍성찬은 17일 강원도 양구 테니스파크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남자 단식 결승에서 남지성(세종시청)을 2-0(7-5 7-6<7-4>)으로 물리쳤다.

지난해 11월 결혼한 홍성찬은 "챙겨야 할 사람이 있으니 테니스에 대한 책임감이 커졌다"며 "아시안게임 출전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백다연(왼쪽)과 홍성찬.
백다연(왼쪽)과 홍성찬.

[대한테니스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홍성찬(세종시청)과 백다연(NH농협은행)이 제1회 대한테니스협회장배 전국대회 남녀 단식 우승을 차지했다.

홍성찬은 17일 강원도 양구 테니스파크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남자 단식 결승에서 남지성(세종시청)을 2-0(7-5 7-6<7-4>)으로 물리쳤다.

지난해 11월 결혼한 홍성찬은 "챙겨야 할 사람이 있으니 테니스에 대한 책임감이 커졌다"며 "아시안게임 출전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 여자 단식 결승에서는 백다연이 이은혜(NH농협은행)를 2-1(6-1 5-7 6-3)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올해 20세인 백다연은 "새벽 5시부터 잘 못 잤는데, 1회 대회라 의미가 있어 우승하고 싶었는데 좋은 결과가 나와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 대회 남녀 일반부 단식 우승자에게는 훈련 연구비 600만원씩 지급한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