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WHO "북한서 코로나19 급속 확산 위험…지원할 준비돼있어"(종합)

송고시간2022-05-16 22:26

beta

세계보건기구(WHO)가 16일(현지시간) "북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급속하게 확산할 위험이 있다"며 우려를 표시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푸남 케트라팔 씽 WHO 동남아시아 지역사무소 소장은 이날 발표한 성명에서 북한이 아직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하지 않았다는 점을 근거로 이같이 밝혔다.

이어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북한으로부터 정보를 여전히 기다리고 있다며 "WHO는 북한 정부에 지원을 제공할 준비가 돼 있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북한 김정은, 보건·사법 부문에 약 공급문제 질타 …군투입 특별명령
북한 김정은, 보건·사법 부문에 약 공급문제 질타 …군투입 특별명령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의약품이 제때 공급되지 못하고 있다며 강력히 질책했다. 조선중앙통신은 16일 "조선노동당중앙위원회 정치국은 5월 15일 또다시 비상협의회를 소집하고 방역대책 토의사업을 진행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2022.5.16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세계보건기구(WHO)가 16일(현지시간) "북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급속하게 확산할 위험이 있다"며 우려를 표시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푸남 케트라팔 씽 WHO 동남아시아 지역사무소 소장은 이날 발표한 성명에서 북한이 아직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하지 않았다는 점을 근거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아직 코로나19 접종을 시작하지 않은 국가라는 점에서 즉각적이고 적절한 대책으로 대응하지 않으면 바이러스가 대중 사이에 빠르게 퍼질 위험이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북한으로부터 정보를 여전히 기다리고 있다며 "WHO는 북한 정부에 지원을 제공할 준비가 돼 있다"고 강조했다.

북한은 최근 코로나19가 폭발적으로 확산하며 대유행 위기에 처했다.

북한의 공식 발표에 따르면 지난달 말부터 전날까지 전국적으로 발생한 발열자 수가 총 121만명을 넘어섰다. 전날 신규 발열자만 40만명에 육박했다. 전날 하루 사망자도 8명 추가 발생해 총 50명에 이른다.

다만, 우리 정보당국과 전문가들은 북한 집계가 축소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실제 총 사망자는 5∼6배 더 많을 것으로 추정한다.

changyong@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BcVD1MH74oY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