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스트로 "청량함에 여유 더한 게 우리 매력…1등 자신있어요"

송고시간2022-05-16 16:38

beta

그룹 아스트로가 자신들의 이야기로 꽉 채운 새 음반을 들고 팬 곁으로 다가온다.

아스트로는 16일 '드라이브 투 더 스태리 로드'(Drive to the Starry Road) 음반 발매를 앞두고 연 온라인 기자 간담회에서 "한층 성숙하고 노련해진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컴백 포부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정규 3집 '드라이브 투 더 스태리 로드' 발매…MJ 없이 5인 활동

그룹 아스트로
그룹 아스트로

[판타지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이번 앨범의 매력 포인트는 청량함 속에 녹아든 여유로움이에요. 여름이라는 계절에 맞게 통통 튀는 매력을 담으면서도 성숙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어요." (문빈)

그룹 아스트로가 자신들의 이야기로 꽉 채운 새 음반을 들고 팬 곁으로 다가온다.

아스트로는 16일 '드라이브 투 더 스태리 로드'(Drive to the Starry Road) 음반 발매를 앞두고 연 온라인 기자 간담회에서 "한층 성숙하고 노련해진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컴백 포부를 밝혔다.

이번 음반은 작년 4월 발매한 '올 유어스'(All Yours) 이후 약 1년 만에 내놓는 정규 음반이다.

리더 진진은 "데뷔 후 7년이라는 시간이 흐르는 동안 멤버 각자가 구축해 온 색깔을 담아 다채로운 음반을 만들었다. 부담은 조금 있었지만 잘 나온 것 같아 만족하고 있다"고 환하게 웃었다.

타이틀곡 '캔디 슈거 팝'(Candy Sugar Pop)은 아스트로 특유의 밝은 에너지가 돋보이는 곡이다.

사랑하는 연인을 부르는 애칭을 '캔디 슈거 팝'에 비유한 이 노래는 중독성이 강한 멜로디가 특징이다. 진진과 문빈, 라키가 작사에 직접 참여해 솔직한 이야기를 노랫말로 풀어냈다.

산하는 "이번 타이틀곡은 중독성이 강해서 마치 '디저트' 같다"며 "디저트를 먹으면 다시 먹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 것처럼 우리 노래도 많은 이들의 기억에 남았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기존 음반과 달리 이번에는 멤버 각자의 매력을 살린 솔로곡도 실렸다.

MJ는 팝 발라드곡 '스토리'(Story)에서 이별의 아픔을 담담하게 표현했고, 차은우는 프로듀서 라이언 전과 함께한 '퍼스트 러브'(First Love)를 통해 짝사랑의 감정을 그려냈다.

그룹 아스트로
그룹 아스트로

[판타지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솔로곡 '신 넘버 원'(S#1)을 작사, 작곡한 라키는 작업 과정을 설명하며 "내레이션이나 (영화) 대사 같은 가사 등 영화 속 요소를 더해 노래를 들으면 마치 한 편의 영화를 보는 듯한 느낌을 주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아스트로는 이번 음반을 통해 '청량함'의 끝을 보여주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진진은 "우리 팀의 강점은 청량함"이라며 "같은 청량함 속에서도 이전과 비교하면 '많이 성장했다', '성숙해졌다', '새로운 느낌이다'는 느낌이 들었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그는 새 음반을 "새 출발"이라고 언급하면서 "그동안 코로나 시국에서 모두 힘들었는데 이제는 조금 벗어나서 한번 떠나자는 의미를 담았다. 새로 출발하면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힘줘 말했다.

"이번 활동의 목표요? 목표를 1등으로 하고 싶어요. (음악방송이나 차트 등에서) 1등을 딱 하고 멋있게 콘서트도 하고 이러면 좋지 않을까요. 자신도 있어요. 하하" (진진)

멤버들은 군 복무 중인 멤버 MJ의 빈자리가 느껴지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문빈은 "팀에서 맏형이자 '해피 바이러스' 역할을 맡았던 형의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멤버들 모두 에너지 업(up) 해서 신나고 재미있게 활동하려고 한다"고 강조했다.

아스트로는 이달 말 콘서트를 열고 약 3년 5개월 만에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문빈은 "정말 오랜만에 만나는 자리라 기대도 크지만, 한편으로는 긴장도 된다"며 "그동안 무대에서 보여주지 못했던 노래를 위주로 팬들 앞에서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차은우는 "다가올 콘서트에서는 (관객들의) 함성도 가능하다고 해 정말 설렌다"며 기대감을 내비쳤다.

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