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미우호협회 '이민자 영웅상'에 빅터 차 조지타운대 부학장

송고시간2022-05-16 15:51

beta

한미우호협회는 최근 이사회를 열어 올해 '이민자 영웅상'(NewAmerican Hero Award) 수상자로 빅터 차 조지타운대 부학장을 만장일치로 뽑았다고 16일 밝혔다.

1996년 설립된 협회는 2000년부터 한인 이민자로서 미국의 발전에 공헌하고 재미동포의 품격을 높인 이민자를 선정해 이 상을 수여해 왔다.

빅터 차 교수는 미 싱크탱크인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한국 석좌이자 조지타운대 정치학과 교수이며 부학장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美 발전 공헌하고, 재미동포 품격 높인 공로 인정

빅터 차 미국 싱크탱크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한국 석좌
빅터 차 미국 싱크탱크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한국 석좌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한미우호협회는 최근 이사회를 열어 올해 '이민자 영웅상'(NewAmerican Hero Award) 수상자로 빅터 차 조지타운대 부학장을 만장일치로 뽑았다고 16일 밝혔다.

1996년 설립된 협회는 2000년부터 한인 이민자로서 미국의 발전에 공헌하고 재미동포의 품격을 높인 이민자를 선정해 이 상을 수여해 왔다.

빅터 차 교수는 미 싱크탱크인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한국 석좌이자 조지타운대 정치학과 교수이며 부학장이다.

그는 컬럼비아대 학사와 박사, 옥스퍼드 석사학위를 취득했고, 미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아시아 담당국장을 지냈다.

시상식은 다음 달 18일 애틀랜타 벅헤드에 있는 체로키 타운 클럽에서 열릴 예정이다. 빅터 차 교수는 1만 달러(약 1천280만원)의 상금을 받는다.

시상식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연기된 스탠드업 코미디언 헨리 조의 '2020년 이민자 영웅상' 수상도 함께 진행된다.

조 씨는 1980년대부터 미국의 여러 라디오, TV, 코미디클럽, 영화 등에 출연하며 인기를 누려 왔다.

또 김백규 미주한인식품협회 회장에게 '평생 업적상'도 수여한다. 그는 애틀랜타 한인회장을 지냈고, 애틀랜타 한인회관 건립에 앞장섰다.

ghw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