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강인, 황선홍호에 첫 발탁…6월 U-23 아시안컵 본선 출격

송고시간2022-05-16 15:11

beta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에서 활약하는 이강인(21·마요르카)이 6월 우즈베키스탄에서 열리는 2022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아시안컵 본선에 출전하는 '황선홍호'의 부름을 받았다.

대한축구협회는 6월 1일 우즈베키스탄에서 개막하는 AFC U-23 아시안컵 본선에 나갈 U-23 대표팀 23명의 명단을 16일 발표했다.

2021년 9월 U-23 대표팀 사령탑에 선임된 황선홍 감독 체제에서는 처음 선발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021년 도쿄올림픽에 출전한 이강인
2021년 도쿄올림픽에 출전한 이강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에서 활약하는 이강인(21·마요르카)이 6월 우즈베키스탄에서 열리는 2022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아시안컵 본선에 출전하는 '황선홍호'의 부름을 받았다.

대한축구협회는 6월 1일 우즈베키스탄에서 개막하는 AFC U-23 아시안컵 본선에 나갈 U-23 대표팀 23명의 명단을 16일 발표했다.

이강인은 지난해 도쿄올림픽 이후 U-23 대표팀에 재발탁됐다. 2021년 9월 U-23 대표팀 사령탑에 선임된 황선홍 감독 체제에서는 처음 선발됐다.

23명의 대표 가운데 이강인, 정상빈(스위스 그라스호퍼), 홍현석(오스트리아 라스크), 오세훈(일본 시미즈) 등 해외파 4명이 뽑혔다.

AFC U-23 아시안컵은 2014년 창설돼 격년제로 열리고 있으며, 올림픽이 열리는 해에는 올림픽 아시아 최종예선을 겸한다.

우리나라는 김학범 감독이 대표팀을 이끌었던 2020년 대회에서 우승, 이번에 2연패를 노린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3 대표팀은 C조에 배정돼 말레이시아(6월 2일), 베트남(6월 5일), 태국(6월 8일)과 차례로 조별리그를 치른다.

결승은 6월 19일에 열린다.

황 감독은 "6월 A매치로 인해 성인 대표팀과 중복되는 상황, K리그 각 구단 사정, 최근 컨디션과 경기 감각 등을 고려해 명단을 확정했다"며 "이강인은 중앙에 위치시켜 자유롭게 공격을 주도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대표팀은 23일 인천공항에서 소집돼 곧바로 우즈베키스탄으로 출국한다.

◇ AFC U-23 아시안컵 참가선수 명단

▲ 골키퍼= 박지민(수원) 민성준(인천) 고동민(경남)

▲ 수비수= 김주성(김천) 이한범(서울) 이상민(충남아산) 박재환(경남) 이규혁(전남) 조현택(부천) 김태환(수원) 최준(부산)

▲ 미드필더= 홍현석(라스크) 고재현 이진용(이상 대구) 권혁규(김천) 고영준(포항) 이강인(마요르카) 정상빈(그라스호퍼) 엄원상(울산) 엄지성(광주)

▲ 공격수= 조영욱(서울) 오세훈(시미즈) 박정인(부산)

◇ AFC U-23 아시안컵 조 편성

▲ A조= 우즈베키스탄, 이란, 카타르, 투르크메니스탄

▲ B조= 호주, 요르단, 이라크, 쿠웨이트

▲ C조= 한국, 태국, 베트남, 말레이시아

▲ D조=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일본, 타지키스탄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