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이유, 청각장애 아동·한부모 가정 위해 2억원 기부

송고시간2022-05-16 13:48

beta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생일을 맞아 도움이 필요한 아동·청소년과 한부모 가정을 위해 2억여 원을 기부했다.

소속사 이담엔터테인먼트는 "아이유가 사랑의 달팽이, 한국미혼모가족협회, 이든아이빌, 사회복지법인 창인원 등에 총 2억1천만 원을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부모 가정과 아동양육시설, 장애 보호시설 지원 등에도 쓰일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가수 겸 배우 아이유
가수 겸 배우 아이유

[이담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생일을 맞아 도움이 필요한 아동·청소년과 한부모 가정을 위해 2억여 원을 기부했다.

소속사 이담엔터테인먼트는 "아이유가 사랑의 달팽이, 한국미혼모가족협회, 이든아이빌, 사회복지법인 창인원 등에 총 2억1천만 원을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기부는 아이유의 생일(5월 16일)을 맞아 이뤄졌다.

아이유는 그간 특별한 기념일이 있을 때마다 '아이유' 이름과 팬클럽 이름 '유애나'를 합친 '아이유애나' 이름으로 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눔을 실천해왔다.

이번 기부금은 청각 장애를 앓고 있는 아동·청소년의 수술비와 치료비로 사용된다.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부모 가정과 아동양육시설, 장애 보호시설 지원 등에도 쓰일 예정이다.

소속사는 "아이유는 생일을 축하해 준 많은 팬과 함께 온정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마음을 전하며 그 어느 때보다 의미 깊은 생일을 보내게 됐다"고 전했다.

2008년 데뷔한 아이유는 10년 넘게 국내 최정상 여성 솔로 뮤지션으로 자리매김하며 서정성 짙은 음악으로 각 세대에서 고르게 사랑을 받았다.

다음 달 첫 상업영화인 '브로커' 개봉을 앞둔 그는 칸 국제영화제 초청을 받아 레드카펫을 밟을 예정이다.

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