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3년만에 입항하는 크루즈…인천시, 인력양성 교육 박차

송고시간2022-05-16 09:50

beta

인천시가 약 3년 만에 재개되는 인천항 크루즈 입항을 앞두고 전문인력 양성에 박차를 가한다.

인천시·인천관광공사·인천항만공사는 16일 '2022 크루즈 관광서비스 인력양성 사업' 교육생 50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약 3년 만에 크루즈 입항이 재개될 것으로 보이자 인천시는 지난달 미국 마이애미에서 열린 세계 최대 크루즈 전문 박람회에서 인천 홍보관을 운영하는 등 크루즈 유치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0월 인천항 입항 예정인 크루즈 레가타호
10월 인천항 입항 예정인 크루즈 레가타호

[인천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인천시가 약 3년 만에 재개되는 인천항 크루즈 입항을 앞두고 전문인력 양성에 박차를 가한다.

인천시·인천관광공사·인천항만공사는 16일 '2022 크루즈 관광서비스 인력양성 사업' 교육생 50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모집 대상은 취업 준비생·여행사 직원·영화국제관광고 재학생이며, 희망자는 6월 24일까지 인터넷 홈페이지(www.incheoncruise.kr)에서 신청할 수 있다.

이번 교육은 7월 15일부터 8월 4일까지 크루즈 관광산업 실무, 여행사 크루즈 관광상품 마케팅 등을 주제로 하며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된다.

시는 교육 수료생 중 4명을 선발해 크루즈 입항 때 승선 실습 기회를 제공하고 취업도 지원할 예정이다.

인천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등으로 2019년 10월 이후 크루즈 기항이 중단됐지만, 오는 10월 미국 오세아니아의 3만t급 크루즈 '레가타(MS Regatta)'호가 인천항에 입항할 예정이다.

또 내년 3∼10월에는 미국 노르웨지안 크루즈라인의 5만5천t급 '세븐 시즈 익스플로러', 독일 하팍로이드의 4만2천t급 '유로파' 등 7척의 크루즈가 인천항 기항을 추진하고 있다.

약 3년 만에 크루즈 입항이 재개될 것으로 보이자 인천시는 지난달 미국 마이애미에서 열린 세계 최대 크루즈 전문 박람회에서 인천 홍보관을 운영하는 등 크루즈 유치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인천에는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 개최를 전후해 크루즈 관광이 활성화하면서 2013년 95척, 2014년 92척, 2015년 53척, 2016년 62척의 크루즈가 기항했다.

하지만 2017년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갈등 사태로 중국발 크루즈의 인천 기항이 무더기로 취소돼 2017년 17척, 2018년 10척, 2019년 10척의 크루즈만 인천을 찾았다.

iny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