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크라 침공] 서부 야보리우 군사시설에 미사일 폭격

송고시간2022-05-15 21:25

beta

우크라이나 서부 르비우주 야보리우에 있는 군사시설이 15일(현지시간) 미사일 폭격을 받았다고 로이터 통신과 dpa 통신이 보도했다.

이날 막심 코지츠키 르비우 주지사가 텔레그램에 올린 글에 따르면 러시아군은 야보리우에 있는 군사시설에 미사일 공격을 가했다.

코지츠키 주지사는 "적의 미사일 4발이 군사시설 중 하나를 폭격했다"며 "시설은 완전히 파괴됐다. 초기 정보에 따르면 사망자는 없고, 의료 지원을 요청하는 사람도 없었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르비우 주지사, 폴란드 접경지 러 공격 주장

연기 치솟는 우크라이나 르비우
연기 치솟는 우크라이나 르비우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우크라이나 서부 르비우주 야보리우에 있는 군사시설이 15일(현지시간) 미사일 폭격을 받았다고 로이터 통신과 dpa 통신이 보도했다.

이날 막심 코지츠키 르비우 주지사가 텔레그램에 올린 글에 따르면 러시아군은 야보리우에 있는 군사시설에 미사일 공격을 가했다.

코지츠키 주지사는 "적의 미사일 4발이 군사시설 중 하나를 폭격했다"며 "시설은 완전히 파괴됐다. 초기 정보에 따르면 사망자는 없고, 의료 지원을 요청하는 사람도 없었다"고 말했다.

야보리우는 폴란드 국경과 불과 16㎞ 떨어진 접경지역이다.

러시아가 폴란드 국경에서 멀지 않은 우크라이나 군사시설을 공격한 것은 약 일주일만이라고 dpa 통신은 전했다.

로이터는 별도로 우크라이나 당국의 주장에 대해 별도로 확인하지 못한 내용이라며 이에 대해 러시아는 아직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우크라이나 공군은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이날 아침 르비우 인근 흑해에서 발사된 여러 발의 미사일 중 2발을 격추했다고 밝혔다.

chang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