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LPGA 투어 NH투자증권 챔피언십에 2만명 넘는 갤러리 입장

송고시간2022-05-15 16:49

beta

휴일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대회 경기장에 2만명이 넘는 갤러리가 입장했다.

15일 경기도 용인시 수원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LPGA 투어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 최종 라운드에는 2만386명의 갤러리가 대회장을 찾았다.

평일인 금요일 13일에 열린 대회 첫날에는 2천352명이 들어왔고, 토요일인 2라운드 14일에는 1만1천362명이 경기장을 찾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 최종일 대회장 전경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 최종일 대회장 전경

[크라우닝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휴일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대회 경기장에 2만명이 넘는 갤러리가 입장했다.

15일 경기도 용인시 수원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LPGA 투어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 최종 라운드에는 2만386명의 갤러리가 대회장을 찾았다.

평일인 금요일 13일에 열린 대회 첫날에는 2천352명이 들어왔고, 토요일인 2라운드 14일에는 1만1천362명이 경기장을 찾았다.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이사(왼쪽)와 NH투자증권 소속 정윤지.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이사(왼쪽)와 NH투자증권 소속 정윤지.

[크라우닝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또 이번 대회에는 10번 홀에서 선수가 버디를 기록할 때마다 묘목 50그루를 적립, 강원도 지역에 나무를 심는 '그린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대회 10번 홀에서 버디를 잡은 선수는 33명으로 3천300만원 상당의 묘목 1천650그루를 강원도 지역에 심게 됐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