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1일 만에 복귀한 삼성 구자욱, 첫 타석 초구에 홈런 '쾅'

송고시간2022-05-15 14:26

beta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의 주축 타자 구자욱(29)이 확실한 1군 복귀 신고식을 했다.

구자욱은 15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2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홈경기에서 1회 첫 타석에서 솔로홈런을 터뜨렸다.

구자욱은 지난 4일 허리 통증을 호소해 1군 엔트리에서 빠졌다가 이날 11일 만에 복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삼성 구자욱
삼성 구자욱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기자 =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의 주축 타자 구자욱(29)이 확실한 1군 복귀 신고식을 했다.

구자욱은 15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2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홈경기에서 1회 첫 타석에서 솔로홈런을 터뜨렸다.

구자욱은 지난 4일 허리 통증을 호소해 1군 엔트리에서 빠졌다가 이날 11일 만에 복귀했다.

복귀 전 성적은 17경기에서 타율 0.227, 5타점으로 부진했다.

홈런은 아예 치지 못했다.

그러나 허리 통증을 치료하고 돌아온 구자욱은 확연히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3번 타순에 배치된 구자욱은 1회말 2사 후 첫 타석에 나서 두산 선발 최원준의 초구를 걷어 올려 우측 펜스를 훌쩍 넘어가는 홈런을 만들었다.

맞는 순간 홈런을 직감하게 한 타구의 비거리는 120m였다.

구자욱이 정상 컨디션을 찾게 되면 삼성 타선은 크게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shoele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