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부, 덴마크 기후변화 회의 참석…"국격 걸맞는 기여"

송고시간2022-05-14 09:31

beta

정부는 12∼13일(현지시간)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열린 '5월 기후변화 각료급 회의'에 참석해 새 정부의 기후정책과 비전을 소개했다고 외교부가 14일 밝혔다.

정부 수석대표로 참석한 김효은 외교부 기후변화대사는 덴마크 정부 등이 주관한 회의에서 "세계 10위권 경제대국이자 글로벌 중추 국가로서 한국은 기후변화 대응 및 글로벌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국격에 걸맞은 기여를 적극 지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언급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효은 외교부 기후변화대사
김효은 외교부 기후변화대사

김효은 외교부 기후변화대사가 지난해 9월 서울안보대화에서 발언하는 모습. 2022.5.14.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홍제성 기자 = 정부는 12∼13일(현지시간)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열린 '5월 기후변화 각료급 회의'에 참석해 새 정부의 기후정책과 비전을 소개했다고 외교부가 14일 밝혔다.

정부 수석대표로 참석한 김효은 외교부 기후변화대사는 덴마크 정부 등이 주관한 회의에서 "세계 10위권 경제대국이자 글로벌 중추 국가로서 한국은 기후변화 대응 및 글로벌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국격에 걸맞은 기여를 적극 지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언급했다.

특히 '2030 국가 온실가스감축목표'를 지속 이행해 기업과 시장에 분명한 신호를 주고, 기후정책의 예측 가능성, 일관성, 연속성을 제고하였다고 소개했다.

정부는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8년 대비 40% 감축하겠다는 내용의 '2030 국가 온실가스감축목표'를 지난해 12월 유엔에 제출한 바 있다.

이번 회의에는 한국을 포함한 40여개국이 참석,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지속해서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transi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